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단돈 천 원 대로 온가족이 푸짐하게 즐길 수 있는 요리라고 하면 그거 괜찮은걸?
이렇게 아마도 모두들 고개를 끄덕일 것입니다. 생물오징어 한 마리에 1천4백 원 하더군요.

기타재료야 늘 집에 있는 것이구요. 양파, 느타리버섯, 대파를 푸짐하게 넣어서
넉넉히 한접시 볶아내어 밥에 슥슥 비벼도 좋고, 아니면 소면을 삶아서 벌겋게
 후하 거리면서 비벼 드셔도 아주 좋을 것입니다. 가아끔은 화끈하게 매운 음식이
 땡길 때가 있어요. 특히나 비가 추적추적 내리는 오늘 같은 날엔 말입니다.

타바스코라 그러면 피자에나 뿌려 드시는 것쯤으로 아셨다구요? 모르시는 말씀,
어떤 요리든 매콤한 감칠맛으로 척척 어울립니다. 특히 기름기 많은 요리에 넣으면,
느끼한 맛이 싹 사라지고 담백한 요리엔 톡 쏘는 맛을 더해주기도 하죠.
늘 먹던 요리 자 오늘 1,400원으로 화끈하게 즐겨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재료: 오징어 1마리

부재료: 양파 중간크기 1개, 느타리버섯 2줌, 대파 2~3대, 홍고추 1개,

양념: 고추장 3T(듬뿍), 고춧가루 2T, 타바스코소스 1T 반, 다진마늘1T, 설탕1T, 후추가루 1t, 소금 1t, 청주(마주앙) 1T, 물1T, 굴소스1t,

기타재료: 포도씨유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오징어는 껍질을 벗겨서 안쪽에다 칼집을 내고, 다리부분도 빨판을 깨끗ㅎ이 정리해서 끝은 싹뚝 자르고 몸통과 함께 4cm 길이로 썰어요.

2, 양파 약간 굵다랗게 가지런히 채 썰고, 홍고추와 대파는 어슷썰기 합니다.

3, 느타리는 굵은 것은 세로로 한번 찢어서 준비해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분량의 양념장을 만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5,팬에 기름을 두르고 양파부터 볶아요 (소금약간 ). 이어서 버섯도 넣어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야채를 옆으로 밀쳐내고 가운데 준비한 오징어를 넣고 양념장 1큰술을 넣고 센불에서 후다닥 볶아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7, 오징어가 모양이 잡히면 바로 대파를 넣고 나머지 양념장을 마저 넣고 얼른 볶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8, 마지막에 참기름과 통깨로 마무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리팁)

1,센불에서 후다닥 물기 없이 볶아주세요.

2, 매운맛이 싫으면 타마스코 소스를 뺍니다.

3, 양파는 약간 도톰하게 채썰기를 해야  모양이  살아 있어요.

(끝은 가지런히 잘라내고 썰면 보기 좋아요)

4, 역시 굴소스를 조금 넣었더니 한결 감칠맛이 더합니다.

5, 밥이나 면류에다  슥슥 비벼 보세요..


타바스코 오징어볶음  스크랩--> http://blog.daum.net/solocook/13716232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드리햅번 2007.12.28 0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쩝쩝..
    새벽부터 나를 유혹하다니.
    군침이 입안에 가득 고였는데 비바리동상 책임 질꺼야..

  2. pennpenn 2007.12.28 0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아침은 생식에 우유와 과일을 곁들여 간단히 먹걸랑요.
    그런디 아침부터 요런걸 내어놓으면
    지난 10년동안 지켜온 아침식습관을 예외로 해야할까봐요.

    년말 아침에
    "참을 수 없는 오징어의 유혹"이 시작되었습니다.

  3. cdmanii 박춘호 2007.12.28 09: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흑 이것도 밥도둑인가요 군침이 샤르륵

  4. 어린왕자 2007.12.28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집도 장난 아니네요

    색감도 환상적인데다가
    오늘처럼 비가 오는날에 딱이겠어요.

  5. como 2007.12.28 11: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냉장고에 오징어있어요.

    점심에 요리할게요.^^

    감사^^

  6. JK 2007.12.28 11: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징어는 싼데, 기타재료를 사려면 돈이 너무 들것 같네요. ^^;;

    • 비바리 2007.12.28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없으면 그럴수도 있겠네요
      그러나 집에 있는 재료활용해 보세요

      양파는 거의 기본으로 다 있는것이고
      대파 이렇게 두 가지만 넣어도 됩니다

      양념에 들어가는 재료 중 타바스코와 굴소스는 빼도 무방.

  7. dream 2007.12.28 1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점심시간 이걸로 그리고 좀더 많이 먹고 갑니다
    즐거운 점심시간 맛있게 드세요

  8. nocomment 2007.12.28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사람 죽이는구만요..
    메콤한 오징어나..낚지볶음....여기에 쇠주 한잔...
    점심시간이라...배가 꼬르르륵...침이 꼴까닥..넘어가네요...ㅎㅎ

  9. 마산남자 2007.12.28 1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천원에만찬?!!!

    정말 보는것만으로도 배부르네요 ㅎㅎㅎ

  10. 토토 2007.12.28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다 하고 들어오니 비바리님 주방이군요.^^
    타바스코소스. 굴소스.. 이런것은 어데서 구해요?
    촌아낙 토토는 그저 엄니시절에 배운대로만 따라한께로
    이런 소스종류는 관심을 갖지 않았었거든요.

  11. 모닝구무스꼬 2007.12.28 14: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님아 진짜 맛있겠네요 ^^;
    혹시 양념장 어떻게 만드셨어요?!
    너무 맛있게 생겼음...

  12. ㅋㅋㅋ 2007.12.28 14: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악하악 ㅋㅋㅋㅋ 맛잇겟다 ㅠㅠㅠㅠㅠㅠㅠㅠ

  13. 봄날 2007.12.28 15: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도 오는데...
    막걸리 한잔하고
    먹으면 좋겠네요 ^^

  14. 꼬이 2007.12.28 1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술안주로 딱~~이군요..역시 주당 티냅니다..ㅎㅎㅎㅎ
    캬아~~입맛 도네요...꿀꺽~

  15. bluepango 2007.12.28 2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아~~~ 정말 맛있겠네요.
    여기서 오징어 볶음 해먹으려면 바다에 나가 잡아야 해요.
    판매를 하지 않기 때문에요...
    오징어 먹기 너무 힘든데, 이 레시피를 보니 정말 먹고 싶어 미치겠네요. ^ ^

  16. 파란토마토 2007.12.29 0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음식솜씨가 좋으시니 또 블로거 뉴스에 오르셨네요.
    축하합니다.^^
    근데 너무 배고파요..ㅠㅠ

    • 비바리 2007.12.29 0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아직 안 주무셨어요?
      당연하죠
      이 시각이면 주무셔야 하는뎅..
      저녁으로 먹은 음식물은 죄다 소화가 되었을터..
      ㅎㅎ

      언능 주무세용.
      저도 안자고 이러고 있지만서두,..ㅎㅎㅎ

  17. oppi 2007.12.29 16: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타바스코 굉장히 좋아해요..
    가끔 라면에도 뿌려먹음..ㅎㅎ
    독특한 맛이겠어요..^^

  18. rayhue 2007.12.31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침이 도네요~!
    오징어 가격이 정말싸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