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으아~으아~~~~
정말 제가 잘 못먹는 음식이 있다면 홍어요리입니다요`~
별미 중 별미라고들 하지만 저는 도저히  ..음훼훼`~~
아무리 노력해도 안되는거 있죠..
그래도 조금은 호기심 반..모험심 반, 몇 점은 집어 먹어 보는데
역시나 제 혀는 늘 놀라 달아납니다..
홍어`~
그 새콤하고 꼬리꼬리한 내음새...
드디어 제가 직접 탕을 끓여 먹어 보게되는 기회가 생겼습니당..
아주 맛있는 거라면서 지인께서 주시드란~~~
거절도 못하고 어떻게 먹으면 되냐공 여쭤보고는 매운탕과 맑은탕 2가지중
선택하라고 하드라구요.하여`~제 입맛에 맞는 맑은탕으로 결정하여 드디어
도마 올리고 작업에 드갔심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요.
끓이는 내내..
그리고 다 먹고 나서도 한참이나..
이느므 내암시가 거실 가득 주방가득  떠나질 않는거에요

감기도 안걸렸는데도 코가 뻥 뚫려 왠지 모를 시원함이 온 몸을 싸아하게 만들더군요.

이렇게 하여 우째 우째 먹기는 하였는뎁..
어떻게 끓였을까요? ㅎㅎㅎㅎㅎㅎ




*홍어맑은탕**

재료: 삭힌홍어 적당량,
부재료: 무 1토막, 호박1토막,청홍고추, 미나리,대파, 마늘,콩나물, 청량고추1개
국물: 멸치& 다시마 ==> 끓여서


**끓이기**

`1, 멸치와 다시마 넣어서 끓여 국물을 만들어요..,
2,홍어는 씻어 체에 받쳐 물기 제거(자신 없으면 마스크 착용)
3,호박은 반달모양으로 ~~, 무우는 살폿살폿 썹니다.
4,마늘은 편썰고  그외 대파, 미나리,청홍고추 썰고
5, 콩나물도 다듬어 씻어 건지고`~
6,냄비에 멸치다시마물을 붓고 콩나물과 마늘과 홍어 넣고 끓입니다.
'7, 콩나물이 익으면 나머지 재료를 넣고 소금간 합니다.





거품이 무지 무지 많이 올라오드라구요
자꾸 걷어내 주세요`~~





쨔잔~~드디어 아기다리고기다리던 홍어맑은탕 완성~~~
자~~~시식해 볼까요?
얌얌...조심조심..살짝 떠서 먹어 봅니다.
으`~~~코가..코가...눈으로 ..뭔가 싸아하니  눈물인가가 나오려 하고..
몸  전체가 싸아~~~~~후하`~후하~~`
이런 맛 처음이야요`~~




아주 제대로 잘 삭혀진 홍어라믄서 받아들고는
비바리식으로 콩나물 넣고 무 넣고 시원하게 끓여본 홍어맑은탕.
처음 먹어본 소감이라면 역시나 아직은 그리 썩...내키지 않는 음식...
그래도 떠넣은  저만큼은 다 먹었어요..ㅋㅋㅋㅋ
헌데 살이 엄청 부드럽드군요..몸안에 박하 기운이 좌악 번지듯이 시원하고
코가 뻥 뜷이더이다.~~감기에는 최고일듯요`~~~
다음엔 고춧가루 팍팍 넣어 매콤하게 끓여볼까 봐요.


비바리의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웰빙생활요리 & 먹는이야기 ]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비바리의 요리책 구매 안내♣

  ※ 인터파크 3000원 할인쿠폰 URL  (11월30일까지

==> http://book.interpark.com/coupon/CouponFntMgt.do?_method=popup&sc.couponNo=250843

  ※인터파크 도서구매 페이지 바로가기 book.interpark.com/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머 걍 2010.04.25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홍어는 저두 아직...

  2. 좋은엄니 2010.04.25 0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ㅎㅎㅎㅎ

    코가 뻥 뚫렸다는 말씀에 넘어갔시욤~~~비바리님~~~ㅋ~

    그래도 저는..

    매운 홍어회는 무쟈게 좋아라 하는데용..?ㅎㅎ~^^*

  3. 달려라꼴찌 2010.04.25 0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니...비바리님이 홍호를 처음 드셨다는게 믿기지 않습니다.
    워낙 요리를 잘하셔서 그정도쯤은 십수년전에 이미 완파하셨는지 알았답니다. ^^

    • 비바리 2010.04.25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트에서 파는것은 먹어 봤어요
      그치만 그건 덜 숙성시킨 것이라네요.
      대중의 입맛에 맞게 나온게 파트형 홍어랍니다..

      그러나 지금 이 재료는 아주 제대로 삭힌것이었어요
      홍야..홍야`~~~
      참으로 참기 힘든 그 내암시...

  4. 라오니스 2010.04.25 0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직 홍어를 못 먹겠더라구요...
    하지만 내공을 좀 더 쌓은 후에는 기필코 다시 도전해 볼 음식이지요.. ㅎㅎ

  5. 따뜻한카리스마 2010.04.25 1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전라도 지역에 강의갔다가 선생님들이 오리지널 홍어회 대접해주셨는데 죽는지 알았습니다-_-;;
    하수구 냄새가 나는 것 같아서,,,ㅋㅋㅋ
    그런데 홍어탕이라면 먹을 수도 있겠다는 객기가,,,ㅋ

  6. 산들강 2010.04.25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어는 막걸리와 함께 드셔야 쏘는 맛이 들하죠. ㅎㅎㅎ
    전 무지 좋아합니다. 탁 쏘는 맛과 짜릿한 느낌이 너무 좋습니다.

  7. 금낭화 2010.04.25 13: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홍어 약간 좋아해요
    처음에는 못먹겠는데 술과 함께 먹으면 괜찮습니다.

  8. 멀티라이프 2010.04.25 1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홍어는 못먹겠더라구요~~!! ㅎㅎ

  9. 의식무장 2010.04.25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가 뚫리는 맛이란...? 궁금하네요.ㅋ

  10. 울릉갈매기 2010.04.25 21: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
    제코가 다 시큰거리는것 같네요~ㅎㅎㅎ

  11. mami5 2010.04.25 2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만해도 코가 뻥 뚤리는 것 같으네요..
    저는 정말 홍어는 못먹겠더군요..
    모든것 다 먹어도 홍어 하나만은 정말 못먹겠더라구요..
    이것도 큰일~~ㅋㅋㅋ

  12. 하아암 2010.04.26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어 삼합 먹다가, '도피처'로 홍어탕을 먹었었는데. 그놈이 그놈이더군요 ㅠ-ㅠ 익숙하지 않아서인지, 주구장창 계란탕만 먹어댔었죠^-^;

  13. 홍어족 2010.04.26 2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홍어족?

  14. 밋첼™ 2010.04.27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음식을 가리는건 없는데.. 삭힌 홍어는 아직 힘들더라구요^^;;;
    향기가 진동을 한다면.. 맑은국 보단 매운탕이 조금 낫지 않았으려나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