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다른반찬이 필요 없을 정도로 여름 밥반찬으로 최고인 아삭아삭 오이지~~~
저도 올해는 조금 담아서 아주 맛았게 먹고 있어요.

매실장아찌를 비롯하여 질경이,감잎, 재피,
그리고 초봄에 담아두었던 가죽장아찌..등등

불 가까이 가기가 저어되는 더운 여름에는
특히 땀을 많이 배출하기 때문에 짭쪼름한 장아찌 반찬이 최곱니다.
그렇다고 생각만큰 짜지도 않지요.
담기 나름이니까요.

오이지도 맛있지만 연한 갈색이 도는 오이장아찌도 맛있어요.
그러나 오늘은 오이지 담는 법과 응응음식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삭아삭 오이지 담는법

재료: 백오이 (조선오이) 30~50개  , 물10컵,매실주 3컵,굵은소금2컵,사과식초, 유기농설탕


1, 오이는 EM 활성액이나 전용세제 혹은 식초나 소금을 이용하여 깨끗하게 씻어요.

문지르면 흠집이 나서 나중에 물러지기 쉬우니 문지르지 말고 씻기 바랍니다.
물기가 남아 있지 않도록 마른 행주로 완전히 닦아주세요

2, 물과 소금 식초와 설탕을 끓여서 바로 오이에다 붓습니다.
3, 물의 양은 오이의 크기에 따라 달라지고 오이가 잠길 정도면 충분합니다.
4, 식초나 설탕은 식구들 기호도에 따라 자율껏 넣어 보세요.. 전혀 넣지 않아도 되구요...
5, 오이가 눌러지도록 깨끗한 돌 등을 위에 얹어 줍니다.


저는 생수병에 물 담아서 눌러줬어요
시내 중심인지라 돌멩이 구하기도 어렵습니다..ㅎㅎㅎ
통으로 옮기기전에는 이렇게 양푼이 큰것에다 해놓은것이 좋습니다.
아직 물이 뜨거우니까요..


왼쪽 사진은 금방 소금물을 부었을때이구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오른쪽 사진처럼 쪼글쪼글해지면서 색깔도
노리짱하게 황금색으로 변합니다.







오이가 이렇게 쪼글쪼글하게 아주 잘 되었지요

캬..색깔 좀 보세요..
심심하게 담았기 때문에 통으로 옮겨서 김치냉장고에 넣어야 합니다.
실온에 계속 놔두면 상할염려가 있거든요~~~



***오이지 무침***

오이지도 어떻게 써는냐에 따라 모양과 맛이 달라집니다.
몇등분으로 나눠서 손가락모양으로 썰기
동글동글 썰기 , 타원형으로 썰기 , 채썰기..등 여러가지 방법이 있겠어요.
이렇게 썰어서 고춧가루, 마늘, 부추, 파, 깨소금 등으로 조물조물 무치거나
채썰기를 하여 냉국으로 만들어 드셔도 좋습니다.



그릇에 각각 넣고 한꺼번에 무쳐 보았어요.~~
무치지 않아도 그냥 썰어서 드셔도 맛있어요.~~




(사진/ 오이지무침)

(사진/ 오이지 삼각김밥)

(사진/오이지깻잎김밥)

***오이지를 이용한 요리 팁 ***

며칠전에 소개해 드린 오이지삼각김밥 기억하시지요?
오이지를 송송 다져서 다른 야채들과 함께 섞어서 삼각김밥 만들었구요..
김밥속재료로도 좋습니다, 그리고 곱게 채썰어서 냉국재료로 사용하여도 맛이 그만이에요.





**비바리의 아삭하고 변질없는 오이지 팁 ***

1,오이는 가시오이가 아니라 백오이로 하셔야 합니다.
2,매실주를 넣고 담으면 1년이 넘어도 오이지가 상하지 않습니다.
매실주가 없는 분들은 백포도주를 넣으셔도 됩니다.
3,소금물은 뜨거울때 바로 부으세요
4, 소금으로 문질러 씻지 마세요.,상처가 나면 물러지기 쉽습니다.
5,오이지가 짜다면? 사이다를 이용하여 보세요`~ㅎㅎㅎㅎ

즐거운 수요일 기분 상쾌하게 출발하세요`~~
가실때는 view on 콕..눌러 주시와요...감사합니다.^^*


   

>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둔필승총 2010.07.14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핫, 역시 입맛 떨어질 때 쯤 되니까 오이지 등장입니다.
    물 말아서 오이지 얹으면 한 그릇 뚝딱이죠.~~

  3. 경빈마마 2010.07.14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면에 먹어도 맛있고
    보리밥에 먹어도 맛있고
    찬밥에 밥 말아 먹어도 맛있고.
    오이지 화팅!

  4. 2010.07.14 09: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돈잘 2010.07.14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리는 잼뱅이지만 맛은 잘 본다는 ㅎㅎ
    오이지 요거이 쉬워보이지만 맛내는게 그리 쉽지 않은것 같더라고요..
    먹음직스럽네요. 잘보고 갑니다 ^^

  6. 실버스톤 2010.07.14 10: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밥상에 오이지무침이 올라와 맛있게 먹고 나왔는데...
    여기서 오이지를 보게되는군요.
    음... 장모님께 알려드려야겠단...
    아니... 내가 한 번 해봐??!! ^^;;;

  7. *저녁노을* 2010.07.14 1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공..게을러서리...얻어만 먹는디..ㅎㅎㅎ

  8. 보기다 2010.07.14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이지는 정말 내공이 필요한...
    우리 어무이도 잘 못 담그신다는~ㅋㅋ
    아삭한 오이지 맛있게 먹고 갑니다요~^^

  9. 루비™ 2010.07.14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이지는 담궈먹을 생각조차 안 해보았는데
    시간날 때 한번 시도해보고 싶네요.
    맛나 보입니다..ㅎ

  10. 싱글벙글 2010.07.14 1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번에 오이지 담궜다 실패한적이 있었는데,
    비바리님의 아삭아삭한 오이지 담그는 비법
    잘 배워갑니다...

  11. Sun'A 2010.07.14 1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웃님한테 받는거 있는데..
    김밥에 넣어 먹으면 맛있겠네요..ㅎ
    바리님~점심식사 맛있게 하시고~
    좋아하는 커피한잔해요~~(요기)ㅋ

  12. 옴니암니 2010.07.14 1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이를 썰어서 손으로 꽊 쥐어
    수분을 쫘악~ 빼낸 다음 무치면 오드득 오드득 하면서 덜짜고 맛있어요

    시간이 지나도 수분도 안생기고 좋답니다.

  13. dream 2010.07.14 1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갑자기 배고프다는 생각이 듭니다 밥을 먹어 볼까 고민중 ㅎㅎㅎ
    더운 여름날 건강 유의 하시고 항상 행복하소서

  14. 닭띠아줌 2010.07.14 17: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비빔국수 만들때 채썰어 넣고 해요
    정말 맛있답니다.

  15. 태국아짠 2010.07.14 17: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국에서 한국음식의 레시피가 더욱 반갑습니다.
    항상 친정엄마나 시어머니가 주신 짱아찌만 먹다가
    태국에서 만들어 보고 싶은 생각이 듭니다.
    전에 피클 비슷한 것은 해 보았는데 한번 시도해 보아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비바리 2010.07.15 0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늘 제가 소개한 방법은 오이지와 피클의 중간정도
      맛을 내는 새로운 오이지 방법입니다.
      한번 따라새 보십시오..
      씻을때는 벅벅 문지르지 마시구요.^^*

  16. 강지 2010.07.14 1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클정말 좋아한다는 ㅠㅠ 장사하셔도 될 것 같아요.
    대단하세요~
    그리고 시간 괜찮으시다면 제 블로그에도 한번 들려주세요.
    제 블로그는 수익을 공개하는 블로그입니다.
    이번에 대출포스팅 시 나오는 수익을 공개했으니 한번 보시고 마음에 들면 추천 한번 부탁드립니다.
    접속자가 별로 없으니 힘들게 작성해도 읽어보시는 분이 없으시네요. ㅜㅜ
    앞으로 보험이나 구글애드센스등 기타 수익에 대해서 전부 공개할 예정이니 이와 관련해서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감사합니다. ^^

  17. 달빛사랑/한홍섭 2010.07.14 21: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침 넘어가는소리 들리나요?
    넘 맛있겠네요

  18. 제로드™ 2010.07.14 2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에 잘 어울리는 요리네요. 오이지.

    오늘도 멋진 솜씨 잘 보고 갑니다~

  19. JM 2010.07.14 2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년넘게 장기보관 된다는게 반찬하기 귀찮은 저에겐 가장 큰 장점이네요.
    한번에 한박스씩담글만한 다른반찬도 알려주세요~

    • 비바리 2010.07.15 0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치냉장고에 1년 넘게 두었는데도 말짱합니다.
      지난번 소개했던 통마늘장아찌는
      실온에 두었는데도 5년째 말짱요`~~

      바로..술을 넣는다는것이 포인트`~~

  20. 울릉갈매기 2010.07.15 08: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요기 들어오면 요리를 하고파지는데요~^^
    이러다 부엌에 들어가서 설치게 되는건 아닌지 몰라요~ㅎㅎㅎ
    혹 잔소리꾼이 되어버리면 책임지시죠~^^

  21. 씨트러스 2010.07.15 1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걸 정말 집에서 하신 건가요?
    사진도 음식 잡지에 실릴만큼 먹음직스럽게 예쁘게 나왔구요...
    정성으로 음식을 만드시는 것도 거의 전문가 수준이신 듯합니다.
    음... 참 맛있을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