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배추 한 포기 값이 무려 만원대를 훌쩍 넘었다는 소식을 듣고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오늘 점심시간에도 사무실직원들과 식당에 가니
"김치는 없습니다" 라시며 사장님께서 부추김치를 그래도 주시어
맛있게 먹고 나왔는데요..정말..주부님들은 장보기가 겁이 나겠습니다.

그리고 ..음식점마다 김치비상이구요.
다행이 저는 김장김치를 넉넉히 해놓았던지라  여유있게 이렇게 찌개에도
넣고 끓이면서 안도의 한숨을 쉬었습니다.

온국민이 좋아하는 김치찌개~~
그것도 적당히 비계섞인 돼지고기를 넣고 푹 끓여낸맛
찬바람 부는 이 가을에는 최고지요?
아~~염장성 포스팅이냐구요? 맞심더.
김치가 아니라 .바로 금치 넣고 끓였으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한민국 국민의 선호도 1순위 돼지고기 김치찌개 ***

돼지고기 200g,(목살,다리살, 혹은 삼겹살) ,김치1/2포기,고춧가루1,파,청홍고추,,두부1/2모
고기양념: 된장1큰술, 술3, 후추, 커피1작은술,생강즙, 마늘즙,고춧가루2큰술, ==10분간 재움






반드시 고기를 양념하여 미리 재워둔다.


김치찌개 맛을 좌우하는 필수요건 1순위는 1년된 푹 익은 김장김치가 최고!!!
국물맛의 조절은 물과 김칫국물을 섞어서 ~~~






***끓이기***

1, 김치는 적당한 크기로 자릅니다.
2, 고기는 목살이나 삼겹살을 준비하여 알맞게 썰어서 위 레시피대로 양념하여 재웁니다.
3, 대파는 송송 썰고, 두부도  썰어서 준비합니다.
4,김칫국물 1대접을 붓고 양념한 고기를 미리  냄비에 담아 볶아주세요.
5, 김치와 물을 잘박하게 부어서 은근히 푹..끓입니다.
5, 모자란 국물은 김칫국물을 조금 더 넣고 파와 고추를 넣어 마무리



****돼지고기 누린내 제거 팁****

저는 주로 삼겹살 부위를 사용하는데 돼지고기는
 뭐니뭐니해도 약간의 지방부분이 있어야 제맛..
된장과,생강즙, 커피,술을  곁들인 양념에 미리 재워두면 누린내가 나지 않습니다.





 
** 시원하고 칼칼한 찌개 맛내기 4가지 포인트 ***


1, 김치찌개의 맛을 좌우하는것은 당연히 김치가 가장 중요하다.
김치찌개용 김치는 역시 김장김치 푹 익힌것이 최고다.
새우젓과 마늘, 파를 듬뿍 넣어 푹 익힌 김치여야 하고  국물을 꼭  넣어야 한다.

2, 고기를 미리 양념한다.-
고기를 미리 양념해서 재워뒀다가  볶아서  끓인다. 맨 고기 따로 김치 따로 넣으면 고기맛이 맹맹하다.
김치의 양념은 털어내어서  사용하고   김치둥치랑 잘 익은 무우김치도 있으면 함께 넣는다.
고춧가루 1큰술에  청량고추,대파를 썰어 넣고, 김칫국물로 마무리 한다.

3, 함께 넣으면 좋은 부재료: 콩나물,두부, 멸치, 어묵, 표고, 가래떡 , 팽이 ...
한꺼번에 다 넣는것이 아니고 이중에 
한 두개 선택하여  넣어 주면 감칠맛이 더 난다.

4, 최종적인 마무리는 김칫국물로~~~~
물의 양이 적다고 맹물을 함부로 넣지 마시길요..
김칫국물과 물을 1:1로 섞든지..아니면 김칫국물을 살짝 더 넣어 보세요..
찌개맛이 전체적으로 확 달라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추값의 폭등으로 배추김치를 선호하시는 분들은 
고민하지 마시고.열무김치라도 담으시기 바랍니다.
그나마 어린 열무나 어린솎음배추값은 괜찮더라구요.
저는 김장김치도 많고 1년동안 철마다 담아놓은 장아찌류가 많아서 안심입니다.

무말랭이 만들어 놓은것도 이럴때는 아주 요긴하더라구요.
누린내 없는 깔끔 칼칼한 맛의 김치찌개 비법..이제 모두..아셨지요?
아`~금치 넣고 찌개라니..오늘의 포스팅은 그야말로 염장성 포스팅입니당...
용서하이소예`~~~~

가실때는 아래 추천버튼 콕,,눌러주실 꺼지요? 감사합니다.^^*
비바리의 친환경생활요리 오픈캐스트 68호가 발행되었습니다.
많은 구독 바랍니다.^^*
==>
http://opencast.naver.com/VI952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울트라솔이 2010.09.29 1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 군침이 마구마구 돋는군요.
    전 어째 김치찌개 먹어본지가 백만년이라 ㅜㅜ
    아, 내일 당장 좀 먹엉겠습니다. ㅎㅎ

  3. 2010.09.29 2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꿈꾸던 시절을 찾아서 2010.09.29 2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전에 저녁으로 김치찌게를 먹고 왔는데도 사진을 보니 군침이 도네요.^^

  5. mami5 2010.09.29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집두 돼지고기 김치째개 두번이나 해먹었어요..^^
    배추가 비싸니 김치찌개 해먹으려니 김치가 좀 아깝더군요..ㅋㅋ

  6. 신기한별 2010.09.29 2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심한 시각에 보니 김치찌개가 먹고 싶네요..

  7. 티비의 세상구경 2010.09.30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칼하고 시원하고 이 야심한 밤에..
    뱃속에서~ 좀달라고 아우성이네요 ^^;;
    맛있게 잘 보고 갑니다.

  8. 파리아줌마 2010.09.30 01: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염장 포스팅 맞네요.^^
    저한테는 배추값이 비싸서가 아니라
    얼큰한 한국의 맛이 그리워서요,

    옆에서 딸아이가 라면먹고 있는데..
    라면냄새랑 비바리님 김치찌개 사진이랑
    혼합되는 야릇한 현상을 잠시 일으켰습니다.

    오늘 저녁은 김치국이라도 끊여 허기진 마음을 달래렵니다.^^

  9. ♥쭉쭉♥ 2010.09.30 0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꺄~ 저 저런 고기 들어간 김치찌개 완전 좋아해요.
    저런 고기라면 삼겹살? 고기에 껍데기까지 있는 쫀득 쫀득한~
    캬~ 한 숟가락 입에 쏙 넣고 싶네요~+_+

  10. pennpenn 2010.09.30 0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김치찌게는 정말 먹고 시퍼요~~
    좋은 아침입니다.

  11. 작은소망™ 2010.09.30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 김치찌개만 있으면 밥한공기 뚝딱이죠...
    저도 집에 김치가 좀 있는데
    오늘 참치넣구 끓여야겠어요..
    제가 참치를 정말 좋아해서요. ^^

  12. 즈이♩ 2010.09.30 0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식당에서 김치도 안주구...
    요즘 식당들도 장사하기 참 힘들듯 하네요
    뭐 풀먹고 사는 서민들 살기 힘든 세상이지요
    저도 신김치는 친정에서 무제한 리필가능해서 양껏 끓여먹고 있습니다
    보고 있으니 뜨끈한 국물이 먹고 싶어져요...아이 발시려라

  13. 도꾸리 2010.09.30 0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지에 살면서 가장 먹고 싶은 음식이...
    바로 김치찌게죠...
    오늘도 침 꿀꺽 넘기며 참아야겠습니다~
    에고~~

  14. 행복한 요리사 2010.09.30 0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는 김치찌개네요~~
    잘보고 갑니다.
    9월의 마지막날 마무리 잘하시고 행복한 시월 되세요. ^^

  15. 밋첼™ 2010.09.30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른 시간부터 후회가 밀려옵니다... 제목을 봤을때... 지금 봐선 안되는거다.. 생각하면서도,
    클릭한 제 자신이 밉군요...ㅠ.ㅠ
    입안 가득 고인 침과.. 뱃속에서 꼬르륵 거리는 소리를 어찌 감당할지...ㅎㅎㅎ
    9월의 마지막날... 행복 가득하게 보내시길 소망합니다~^^

  16. 보기다 2010.09.30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금!!치찌개입니다.ㅎㅎ
    침만 꼴딱꼴딱~
    배추가 비싸서 식당에서도 김치 재활용 할 거 같아서,
    김치찌개 못 시켜 먹겠어요.

  17. 되면한다 2010.09.30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악!!! 보기만 해도 군침이 너무 돌아서 턱이 빠질거 같아요ㅠㅠ
    아시죠 이런느낌...
    오늘 김치찌개나 해먹어볼까^^;;

  18. oppi 2010.10.01 1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돼지고기에 밑양념을 하는것이 포인트군여..
    근데 커피가 들어가도 국물맛이 괜찮은지요?
    된장이나 다른양념은 어울릴것같은데 커피는 제가 안써봐서..ㅋㅋ
    오늘 시댁에 와서 엄니가 끓여놓으신 묵은지 김치찌개를 아주 맛있게 먹었는데
    비바리님이 끓이신 찌개보고 또 군침흘리면서 갑니다..^^

  19. 맛있겠다 2010.10.03 13: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어 보여서 추천 버튼 누르고, 스크랩해갑니당. 감사^^

  20. 2010.10.08 0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홉티 2010.12.10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ㅑ! ~ 김치찌개 사진들 보는 도중 나도모르게 입안에 침이 이만큼 고여 있네요 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