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얼룩무늬가 아름다운 알락할미새를 처음 보았습니다.
입에는 먹이를 물고 있더군요.
부리는 다소 날카롭고 길었으며 꼬리도 상당히 길었습니다.

농경지 부근 나무위에 앉았다가 먹이를 찾아 텃밭으로 자주 내려오곤 하였습니다.
긴꽁지를 가지고 있으면서 상하로 흔드는 모습입니다.

얼룩무늬가 있는 할미새로는 백할미새가 있는데
초짜의 제 눈에는 조금 헷갈리기도 합니다.

할미새들도 비슷한 종이 많아서 많이 헷갈립니다.
노랑할미새와 노랑머리할미새, 그리고  긴발톱할미새가 그렇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엇을 물고 있나 자세히 살펴보니 거미류 같습니다.
그런데 마치 연미복을 입은듯 세련되고 멋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암 .수가 함께 늘 다닌다고 알고 있는데 맞는지 모르겠습니다.
위 와  아래의 사진 속의 새가 분명 생김이 조금 다르지 않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리가 상당히 뾰족하고 날카롭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는 다른 먹이를 물고 있습니다.무엇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락할미새 /참새목/할미새과**


한국에 도래하는 여름새 중 첫 도래종으로서 3월 초순에는
이미 서울근교에 도착한다고 하는군요.
냇가나 하천 또는 농경지와 구릉 도시와 농촌 등 도처에서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암석이 샇인 틈 인가의 건물 틈새에 둥우리를 틉니다.주로 동물성 먹이를 먹으며
거미류와 곤충류를 주식으로 합니다..몸길이는 약 18cm ~21cm입니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테리우스원 2010.10.14 15: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깜직한 모습이군요
    정교한 솜씨에 감탄합니다
    좋은 작품에 펴안을 얻고 갑니다
    즐거우시고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3. 멀티라이프 2010.10.14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이를 물고 있는 모습이 참 귀엽네요.

  4. Houstoun 2010.10.14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새를 또 보게 되엇네요.
    아주 예쁘고 깜찍하게 생긴 새예요.~~

  5. mami5 2010.10.14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고있는 먹이는 거미네요..^^
    작은새은 볼때마다 넘 귀엽다는 생각를 합니다..
    요늠도 아주 귀여운 할미새네요..^^

  6. 실버스톤 2010.10.14 16: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은 생물시간~~~ ㅋㅋ
    알락할미새... 참새목 참새과...
    참새가 제법 크군요!!! ^^

  7. 새라새 2010.10.14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할미새가 완전 동안인데요 ㅋㅋㅋㅋ
    넘 이뻐요^^

  8. 로렌씨 2010.10.14 1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제 주위엔..비둘기나 갈매기..참새..
    어쩌다가 까마귀 등등..밖에 보이지 않는걸까요 ㅋㅋ
    새가 통통하니..귀엽군요^^

  9. 2010.10.14 16: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pennpenn 2010.10.14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도 참 종류가 많아요~
    잘 찍었습니다.

  11. 김치군 2010.10.14 1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사진을 보고 있으면..

    저도 망원렌즈 하나쯤 갖고 싶단 생각이 드네요 ㅎㅎ

    • 비바리 2010.10.14 1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앗~~김치군님..반갑습니다.
      잘 지내시나요?

      최근에는 어디로 다녀오셨는지요.
      작년 수원에서의 생각이 나는군요..

      벌써 1년이 되었습니다그려.

  12. *저녁노을* 2010.10.14 1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목도리를 한 것 같네요.
    이쁩니다.ㅎㅎ
    잘 보고 가요.

  13. Sun'A 2010.10.14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귀여워요~ㅋㅋ
    바리님은 새사진도 잘찍고
    요리도 잘하고~
    완전 만능이에용~~^0^
    좋은밤 되세요..^^

  14. 탐진강 2010.10.14 2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락 할미새를 처음 보는데요
    순간 포착이 일품입니다.

  15. 무릉도원 2010.10.14 22: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락 할미새를 찍는 것도 힘든데 먹이를 문 장면까지 사진에 담으시다니
    참 대단하시네요....하수의 눈에는 그저 부러울 따름입니다...ㅎㅎ...'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16. 보기다 2010.10.15 0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 결혼식이 많아서 옷 한벌 해입었나 봐요.
    아니면 비바리님이 만나러 온다니까 너무 기뻐서 꽃단장하고 기다렸을지도~^^
    이쁜 할미새 잘 봤습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17. 행복한 요리사. 2010.10.15 04: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안락할미새~~
    잘보고 갑니다.
    너무 멋진데요... ^^

  18. kangdante 2010.10.15 07: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바리님의 조류사진은
    언제나 멋지고 아름답습니다..
    꽃사진도 좋지만
    망원렌즈를 빨리 장만해서 조류도 이제 담아 보아야 할텐데.. ^^

  19. 수우º 2010.10.15 0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처음보는 새인데 이쁜데용 ? ㅎㅎ
    비바리님 +ㅁ+ 아무리봐도 능력자 ㅎㅎ

  20. [터프가이] 2010.10.15 0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놈 참 멋지게 생겼네요 ~
    좋은 구경 잘하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21. spk 2010.10.16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패션감각이 뛰어난데요.
    목에 보타이를 맨 것 같은... 아주 깔끔하게 차려입은 세련된 신사같아 보입니다.^^
    할미새라는 명칭 또한 재미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