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장하기 전에 미리미리 담아두면 반찬 걱정 없는
든든한 밑반찬...아니지 김치 두가지를 소개합니다.
이미 아시는 분들도 계실거에요.

이 반찬은 경상도에서 즐겨 먹고 있는데
다른 지방에서도 드시는지 궁금한 사항이기도 합니다.

제가 대구와서 살면서 맛있다고 괜찮다고 생각했던 반찬이기 때문에
매해마다 담갓다가 먹곤 합니다.
젓갈향이 있어서 식욕을 돋궈 주기도 합니다.

추운 겨울이 되면 채소거리가 없는 육지의 기후때문에 발달된
지혜로운 음식이라는 생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 담은 싱싱하고 든든한 밑반찬입니다.
오래 두고 먹을 수 있어서 여간 좋지가 않습니다.
혹시 어릴적 할머니나 어머니께서 만들어 주셨던 이 반찬을 기억하시나효?




 




***삭힌 콩잎, 깻잎 손질하기**

1, 삭힌 콩잎과 깻잎은 미리 찬물에 담가 우려냅니다.

2, 4~~5번 되도록 아주 여러번  빨아내듯이 씻어줍니다
냄새가 좀 있어요..ㅎㅎㅎㅎ

3, 팔팔 끓는 물에 넣고 데쳐냅니다.

4, 물기를 완전히 짜주세요..완전히요..
마치 짤순이로 짜내듯이 짜내어야 변질이 없습니다.

5, 한장 한장 사진에서처럼 차곡차곡 가지런히 폅니다.




***양념만들기***


1, 멸치와 다시마를 넣고 국물을 끓여 준비합니다.
2, 1의 다싯물과 간장을 넣고 끓입니다.
3, 2의 국물에 멸치젓국,마늘,통깨, 고춧가루,조청 (물엿)을 넣고 양념장을 만듭니다.

손가락으로 찍어 맛을 보면서 젓갈과 조청으로 간 조절을 하시기 바랍니다.






**양념장에 버무리기***

1, 차곡차곡 펴서 준비해둔 콩잎과 깻잎에 준비한 양념장을 켜켜이 바릅니다.
2, 각각 통에 담아 바로 드시면 되겠습니다.
3, 깻잎은 바로 드시면 참 좋고. 콩잎은 그래도 며칠 양념맛이 들면 좋습니다.





요즘 나오는 재료를 사용하여야 부드러워 맛있습니다
좀 더 추워지면 이보다 약간 뻣뻣하고 질길 수 있으니 서두르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통에 저는 한꺼번에 담아버렸습니다.
양이 넉넉치 않아서요...
많이 만들게 되면 각각 따로 담아 김치냉장고나 냉장고에 넣고 드시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방 지은 김 모락모락나는 밥 위에
  한장 척..걸쳐.. 아흠~~~얌얌....
이 맛..아실런지요???





재래시장에 가면 삭힌 콩잎과 깻잎이 나오니 서두르세요
더 늦어지면 질긴것을 사용하기 때문에 먹기가 훨씬 안좋습니다..
그나마 지금 나오는것들은 연하고 부드럽거든요^^*

한장 한장 펴서 가지런히 하는 그 작업이 꽤 시간이 걸리더군요
그래도 이렇게 담아 놓으니 반찬 걱정 없고 든든합니다.
옛날 어머니들께서 만들어 주셨던 전통식 반찬 참 맛있습니다.

**
가실때는 아래 추천 버튼 콕~~눌러주실꺼지요? 감사합니다.^^*
비바리의 친환경 생활요리 오픈 캐스트 ===>
http://opencast.naver.com/VI952/67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꽃기린 2010.10.15 10: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뭇잎 닮은 접시가 멋스러워요~
    삭힌 콩잎 있는지 시장에 가 볼까 하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비바리님...

  3. Sun'A 2010.10.15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래도 이쪽 사람들은 더 즐겨 먹지요~^^
    저는 아주 가끔 콩잎을 먹지만..ㅎ
    고기 구워서 먹을때 같이 싸서 먹어도 맛있구요~ㅎ
    오늘 바리님 포스팅 보고 만들사람 많을것 같네요~
    반찬 두가지 맛있게 머부려서 갖다준 보답으로
    난 오늘 커피 한박스 배달요..ㅎ
    좋은하루 보내세요^^

  4. 최정 2010.10.15 1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와우 콩잎파리 정말 저것 끝장이죠 사람 미치게 만드는 마력같은 존재입니다
    저맛은 정말 사람 죽이는 맛인데요
    내가 왜 이렇게 흥분하느냐. 콩잎파리 정말 오랜만에 봐서~
    서울에서는 잘 안팔아요~

    • 비바리 2010.10.15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최정님..요거이..잘 아시나 보네요..
      진짜 미쳐브러요.
      글치요?
      양이 넉넉하다면 좀 보내드리면 좋으련만..

      쬐매 기둘려 보세요...
      주말 지내고 나서 넉넉하게 담으면 ..ㅋㅋㅋㅋㅋ

  5. 꼬마낙타 2010.10.15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깻잎 향이 좋아서 평소에도 많이 먹는데 ^^
    맛있어 보이네요 ㅎㅎ
    한주 마무리 잘 하세요 ^^

  6. 온누리49 2010.10.15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잎과 깻잎
    우리 산사에도 저걸 무지 담던데
    맛은 있을라나 모르겠네요^^

  7. 그린레이크 2010.10.15 1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은 삭힌 콩잎보다는 깻잎을 더 많이 해먹었답니다..
    요거 만들어 두면 든든하지요~~
    뜨끈한 밥에 올려~~흐미~~맛나겠어요~~

  8. 아이미슈 2010.10.15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려선 별로 안먹던 반찬들인데 요즘 아무래도 나이를 어쩔수 없나봅니다.
    코난 아빠가 원래 장아찌나 요런녀석들을 너무 좋아라해서 저도 슬슬 따라가는 모양입니다.

  9. 금낭화 2010.10.15 1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에..이어 오늘도 멋진 요리네요
    저도 지래시장 나가봐야겠습니다
    언제나 맛진요리들 감사합니다.

  10. Houstoun 2010.10.15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깻잎 너무 맛있겠다.
    저 하얀 밥위에 올려진 깻잎,
    저건 어디서 돈주고도 못사잖아요. ㅠㅠㅠ

  11. 로렌씨 2010.10.15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요리전문가시네요^^
    좋은주말되세요 비바리님~~

  12. 화사함 2010.10.15 16: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마가 해주는 깻잎 반찬 생각나요~~~~ 반찬 좀 얻으러 가야겠어요.ㅎㅎ 저도 고향이 대구여서 어릴 때 들어보니 경북 지방만 콩잎을 먹는다고 하더라구요. 충청도 지역은 콩잎을 소에게 준다고 하던데 맞는지.ㅎㅎ 잘 보고 갑니다~!

    • 비바리 2010.10.16 1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머나..대구가 고향이세요?
      그렇담..콩잎김치 넘..잘 아실듯..
      맛있어요
      저도 대구와서 배웠고 매우 좋아하게 되었습니다.

  13. 윤복림 2010.10.15 1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맛있겠네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14. 산들강 2010.10.15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끈한 밥에 바로 싸서 먹으면 끝내줍니다. 예전에 이것과 물만 있으면 밥 한그릇 다 먹었던 기억나네요.

  15. mami5 2010.10.15 1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유~요거 정말 밥도독인디..
    정말 맛나보입니다..^^

    나두 삭힌 것 사와서 만들어 봐야겠어요..^^

  16. *저녁노을* 2010.10.15 2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나지요.ㅎㅎ
    이긍...올해도 놓치려나??

    잘 보고 가요.

  17. hyun 2010.10.16 0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젠 어머님이 깻잎 절인걸 가지고 오셨어요.
    예전가 다르게 아주 매콤하게 양념을해오셨더군요.
    깻잎 중간에 강한 맛을 느끼게 하는 또 다른게 있었는데
    방아 잎이 더군요.
    맛있게 밥한 그릇을 뚝딱했습니다.
    참 오랜만에 인사드리고 갑니다.

  18. 보기다 2010.10.16 0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뜨끈한 밥에 짭짤한 콩잎 한장 올리고 꿀딱~
    생각만해도 침이 고이네요ㅎㅎ

    주말에 급격히 기온이 떨어진다고 하는데 출사 가실때 따뜻하게 입고 가세요.
    행복하고 즐거운 주말 되세요~^^

  19. 루비™ 2010.10.16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삭힌 깻잎, 콩잎...
    대구 사람들이 좋아하는 밑반찬이죠.
    특히 삭힌 깻잎은 저희 집에선 빠지지 않는 반찬이랍니다.

  20. e_bowoo 2010.10.17 0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을 어떤 재료를 사용하여 어떤 양념으로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위 사진들로 볼때 어떤 그릇에 담는냐 그것도 괭장히 포인트 같아 보이내요.
    군 침이 확 돕니다..^ ^

  21. 얌얌 2011.04.27 18: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삭힌 깻잎김치 양념장은 뜨거울 때 하나요,식혀서 하나요?ㅋ 넘 조아하는데 만들어 본 적이 없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