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큰고니는 우리나라를 찾는 새들 중에서 몸통이 제일 큰 새에 속합니다.

몸길이가 무려152cm 나 되며 중국 북부와 러시아 등 주로 추운지방에서

번식하는 새로 우리나라에 와서 월동을 합니다.

벌써 월동하려고 날아온 큰고니 가족이 강에서 평화롭게 노니는 모습을 담아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큰고니는  암 수 동일하며 몸은 흰색이고 어린새는 검은빛을 띤 회색입니다.

동화책에 백조로 표현하는 바로 그 새입니다.

고니는 가족사회를 유지하며 생활하고

덜 자란 큰고니를 데리고 먼길을 여행합니다.

보통V자 대형을 이루며 비행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에서 두마리의  고니를 보면 색깔이 뒤의 새와 다르지요?
이는 덜 자란 새입니다.

새끼를 거느리고 다니는 모습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흰뺨검둥오리들과 사이좋게 지냅니다.

덩치는 커도 온순한가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시로 물을 뒤집어 쓰며 몸단장을 합니다.
새들은 깔끔쟁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니`~나 어때?

이만하면 깨끗하지?

나보다 엄마한테 여쭤봐 임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저 뒷쪽의 새의 생김이 조금 색다릅니다.
가까이 땡겨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녀석이 조금 하 수상합니다.
부리는 노란색인데 목과 머리부분이 아직  밤색입니다.

청소년기에 접어든 새일까요?
완전한 성조는 아닐까요?


새사진도 이거 공부가 많이 필요합니다.
아시는 분은 답글 부탁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큰고니의 날개짓`~~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마리의 새끼가 어미새의 뒤를 따르고 있습니다.

아가들아`~자 나를 따르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았어요..엄마`~~
위의 새들은 모두 덜 자란 유조입니다.



백조는 (큰고니, 고니) 국제적 보호가 필요한 진귀한 겨울새로
천연기념물 제201호로 지정하여 보호하여 있습니다.

큰고니의식별 방법은 고니에 비해 큰 고니가 몸집이 크며
부리의 노랑색 넓이가 더 넓으며 끝부분이 뾰족합니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여강여호 2010.11.26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함이란 이를 두고 한 말이군요

  3. 하늘엔별 2010.11.26 16: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평화롭습니다.
    우리 인간들도 저처럼 평온하게 살아 가면 좋으련만... ^^;

  4. 더공 2010.11.26 16: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예쁘네요.
    저 긴 목이 어떻게 저렇게 움직이는지 신기하기도 하고요.
    미운오리새끼라는 동화책을 다시 한번 읽어봐야겠습니다. ^^

  5. 산들바람 2010.11.26 1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니의 키가 엄첨 크네요~~
    멋지게 비상하는 고니가 보고 싶네요~~
    멋지게 찍어서 보여주셔요~~

  6. 털보아찌 2010.11.26 1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니 가족도 역시 자녀가 둘이군요.
    딸아들 구별말고 둘만 낳아 잘기르자는 국가정책에 잘 따랐네요.

  7. ★입질의 추억★ 2010.11.26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종 같긴 한데 성장에 따라 환경에 따라 채색이 다르니 물고기가 어려운 만큼 새도 어렵나 봅니다.
    우아한 고니 잘 보고 가요. 맛있는 저녁식사 하세요^^

  8. pennpenn 2010.11.26 1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고니의 자태가 우아하네요~
    주인장을 닮았겠지요~
    흑고니는 없는지요~

  9. 짱똘이찌니 2010.11.26 18: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고니 가족의 한가로운 모습을 사진으로 담으셨네요.
    단란해 보이고 너무 좋습니다.
    비바리님 렌즈 망원 쓰시나요?
    대포 쓰시나요?
    ^^

  10. 2010.11.26 1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자판기 2010.11.26 19: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작품에 한참을 감상합니다.
    비바리님의 작품엔 뭔가가 있습니다.^^

    좋은 시간 되시구요~

  12. blackballoon 2010.11.26 2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가롭게 보이는 고니 가족들이네요..
    우포나 주남에 한번 다녀오긴 혀야하는데..
    시간과 기름값이 없으유..흑흑

    • 비바리 2010.11.26 2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푸하하 그렇시군요.
      대포 들고 오셔야 하니
      차를 가지고 오셔야는뎁..
      어쩌누..안그럼 월요일 대구 도착 하시면
      제가 한번 모실 수 있습니다만...

  13. 달빛사랑 2010.11.26 2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전하시군요
    물수리 이후 풍경에 몰두 하다보니 새사진은 조금 뜸했네요
    수목원도 한번 가봐야 하고 보고잡은 비바리님도 한번 뵈야 하는데
    만남을 만들어주는 이쁜새들이 있는지가 궁금합니다

  14. 실버스톤 2010.11.26 2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함의 대명사를 담아셨군요!!!
    근데 요즘 물이 차가울텐데... 뭐~ 재들한테는 안그렇겠지만 말입니다. 별 쓸~데 없는 걱정을... ^^;;;
    새~사진도 한 번 제대로 찍어봐야하는데...
    흠...

  15. 꽁보리밥 2010.11.26 2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상한 녀석은 사춘기에 접어든 녀석인 것 같군요.
    혼자서 반항도 해보고 가출도 해봐야하니 조금 특이하게
    표가 나나 봅니다...^^

  16. 소춘풍 2010.11.26 2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코니~ 멋진 모습입니다.
    부리고 제일 눈에 들어오는데요?
    살짝 때낀거 같은? ^^;

    • 비바리 2010.11.29 0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도 이녀석들은 예쁜편이에요
      다른강에 있는 녀석들은 털의 색깔도 완전 흙탕물색입니다.
      물이 맑은 강인지라 깨긋합니다.

  17. mami5 2010.11.26 22: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큰고니들 정말 이쁘고 평화스럽게 보입니다..^^
    아직 덜 자란 고니들은 색이 요상하네요..^^

  18. 산들강 2010.11.26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정말 잘 나왔습니다. 혹시나 고니가 있을까봐 찾아보니 큰고니만 있네요.
    고니는 큰고니 사이에 한마리씩 있다고 합니다. ㅎㅎㅎ

  19. 에이레네/김광모 2010.11.27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니,
    (고)고한 (니) 모습입니다.

  20. Happiness™ 2010.11.28 1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태 및 조류 사진에도 일가견이 있으시군요.
    멋진 작품과 친절한 설명 감사합니다.

  21. 와이군 2010.12.01 1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방향을 보면서 따라가는 새끼고니들 모습을 보니 제가 다 흐뭇하네요.
    멋진 사진 잘 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