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갈치조림을 하면 그 안에 함께 넣은 물컹한 무가 왜그리 맛있는지요?
요즘은 갈치조림에는 무를 넣고 하는것이 맛있습니다.
아직까지는 감자보다 무가 맛있기 때문이에요
.
드디어 그 비싼 제주은갈치를 한팩 사왔습니다.
자잘한것들로 골라서 무를 숭덩숭덩 썰어넣고
조림인지 찌개인지 참 어중간 스러운 반찬 하나 만들었습니다

제가요..조림은 이렇게 국물을 좀 있게 하는편이거든요
그래서 국물까지 죄다 먹는 스타일이에요.

그러니까니.완전한 찌개도 아니면서 조림에 가까운듯..
완전히 조림도 아니면서 찌개에 가까운듯
뭐 그렇습니다..그래야 자극적이지 않고 무와 국물, 갈치
세가지 모두 맛있거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물 자작자작한 갈치조림 **

주재료: 제주갈치 1마리분
부재료: 무 150g,대파 1대,풋고추 2개(청양고추도 좋습니다요),
양념장: 고춧가루 3큰술,간장 3큰술, 된장 1작은술,후춧가루,
백포도주 1큰술, 다진마늘 2큰술,생강가루 약간,

기타재료: 멸치 한줌에  쌀뜨물 3컵 혹은 멸치다시마물 3컵, (이중에 1택)



**갈치손질하기**

큰갈치는 구워 먹으려고 따로 빼내고  그 중에서
 비교적 작은 부위로 골라서 조림을 할 까 합니다.

칼로 은비늘을 모두 긇어내어 씻어 주세요.
그래야 비린내가 없고 깔끔한 조림이 됩니다.





**조림양념 만들고 무 먼저 익히기 **

1, 위 분량의 양념으로 조림장을 우선 만듭니다.
2,냄비에 무를 먼저 넣어 중간멸치와 양념을 1큰술 덜어 넣어
끓이기 시작합니다.
이렇게 하여야 무에 양념이 겉돌지 않아 맛있습니다.






**갈치 넣고 조림 완성하기 **

1, 무가 어느정도 익어가기 시작하면 그 위에 갈치를 올리고
나머지 분량의 양념장을 위에 올려 은근하게 졸이기 시작합니다.

뚜껑은 이때부터는 1/3가량  닫아서 끓이다가
마지막에는  완전히 꼭 닫아주세요,
대파와 청량고추도 송송 썰어서 위에 올려주세요.









**비린내 없이 갈치조림 잘  하는 법 **

갈치 넣고 처음부터 뚜껑을 닫아서 끓이면 비린내가 안에 스며
비린맛 주범이 되기도 합니다.
그러니 처음에는 이렇게 뚜껑은 걸쳐 놓는 것이 좋습니다.

갈치를 올리고 남은 양념 올리면 1/3가량 열어 줍니다
국물이 졸아들기 시작하면 이제 뚜껑을 완전히 닫고 졸여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물이 자작자작 줄어들면 뚜껑을 닫아서 폭..익혀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 맛도 갈치맛도 국물 마저도 모두 다 맛있어요.
앞에서도 설명드렸지만 국물도 모두 드실 수 있는 조림입니다.
왼쪽의 무를 보세요 색깔을 보면 양념이 폭 벤 모습일겁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가 허옇지 않고 양념이 폭 베어 아주 맛있습니다
무 먼저 넣고 양념 조금 덜어 넣어 끓이다가
갈치랑 양념 넣고 푹 끓이면 됩니다.

이렇게 끓여야 갈치도 무도 국물도  모두 맛이 좋답니다.
하여 요리는 기초가 아주 중요합니다.

벌써 목요일이로군요. 성탄절이  코앞으로 바싹 다가왔습니다.
여기저기 찬란히 밫나는 트리처럼 우리 자신도 각자의 위치에서
얼마나 아름답게 빛나고 있는지 한번은 돌아보는 시간 어떤가요?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와이군 2010.12.23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치조림!!!!!
    왠지 저희 어머님이 해주시는 거랑 너무 비슷해요~
    맛나겠습니다 ^^

  3. 온누리49 2010.12.23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치조림 좋죠^^
    그런데 그냥 이렇게 입맛만 다시다가 가는 사람 생각도 하시길^^

  4. 신기한별 2010.12.23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모님께서 갈치조림을 무지 좋아하시는데 ㅎㅎ
    맛나겠습니다~

  5. 그린레이크 2010.12.23 1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갈치조림~~넘 먹음직 스러워요~~~
    갈치도 맛나지만 저 양념에 쏘옥~~배인 무우~~예술인데~
    밥 두공기는 거뜬하겠는걸요~~

  6. 폭풍빛 2010.12.23 1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 갈치조림 맛있겠네요~
    전 생선조림 먹으면 생선보다 무가 더 좋아요 ㅎ

  7. misszorro 2010.12.23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조로가 정말 좋아하는 갈치조림이네요
    밥 비벼서 뚝딱하고 싶어요!
    무도 예술이고 ㅎㅎ

  8. 밋첼™ 2010.12.23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이쿠... 조림 먹고.. 국물에 밥 쓱쓱 비벼서 먹으면 최고겠습니다.
    저 이런거 너무너무 좋아하는데..ㅠㅠ 국물까지 다 먹는 스타일은 저와 같으시네요~!!!
    정말이지.. 사진을 보면 맛과 향기가 입안에 그대로 느껴집니다...ㅠㅠ
    초가집... 이 아니라.. 좋은 집이라도 당장 마련하고 싶습니다...ㅠㅠ 흑...ㅠㅠ

  9. 더공 2010.12.23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어렸을때도 생선조림 하면..
    고기보다는 무를 차지하기 위해 치열했었는데..
    물론 지금도 치열하더군요.
    왜 다들 무를 좋아하는거야!!!! ㅎㅎ

  10. 2010.12.23 1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입질의 추억★ 2010.12.23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어떨땐 무만 먹었음 하는 생각이 들어요. 갈치는 비싸서 선뜻
    잘 안사게 되더라구요. 다른 대체 생선들도 냉장고에 많다보니 더더욱 ^^;
    근데 이게 또 갈치맛이 스며든 무가 쫌 더 맛있긴 해요 ^^
    갈치맛 스프 개발 안되려나요..그거넣고 무우 조리면 딱 이 맛이 나게요 하하^^

  12. *저녁노을* 2010.12.23 1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어 보입니다.
    지기님의 비법 잘 배워가요.ㅎㅎ

  13. 복돌이^^ 2010.12.23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선조림등은 가끔은..생선보다...고 옆의 무들이...너무 맛나더라구요...^^
    날씨가 점점더 추워지고 있네요 감기조심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14. 꽁지 2010.12.23 1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둑을 맹글으셧군요.
    꽁지도 조림이라도 국물이 자작자작해야 좋은것 같아요.

  15. 석스테파노 2010.12.23 14: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치조림 맛납니다..ㅎㅎ
    저도 묵은지로 갈치조림을 해먹었거든요..
    요리하는 방법이 다 있었네요..
    잘 배우고 갑니다..
    내일이 크리스마스 이브네요..
    비바리님도 성탄의 은총 가득 받으시길 기원합니다..ㅎㅎ

  16. 초짜의배낭여행 2010.12.23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후~~~~~~~~~~~~~~~~~~~~~~~~~
    국물에 비벼 먹으면 정말 딱인데요~~~~

    아~~~~ 죽겠네요 ㅠㅠ

  17. Happiness™ 2010.12.23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 보기만 해도 군침이 절로 돕니다.
    정말 국물에 밥비벼 먹으면 정말 맛있겠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18. 달콩이 (행복한 블로그) 2010.12.23 1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어 보여요 ㅠ
    저두 먹고 싶어요!! ㅎㅎ

  19. mami5 2010.12.23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우를 살짝 미리 익히고 하면 더욱 맛있죠..
    아긍 밥이 그냥 넘어 갈 것 같으네요..^^

  20. merongrong 2010.12.24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주에 한국식품점에 갔는데
    갈치를 팔더라구요

    아깝다..빨리 봤으면..ㅠ.ㅠ

  21. Rosemary 2010.12.24 19: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들아빠가 한국 다녀오는데 인천사시는 큰형님이 갈치를
    보내 주셔서 저도 갈치조림 해먹었는데 포스팅은 좀 있다 할려고
    또 미뤘지요 ㅋㅋ

    비바리님
    건강하고 참으로 마음속 깊이 기쁜 성탄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