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얼마 전 멀리 강원도에서 속초산 코다리를 보내주신 분이 계십니다.
얼마나 실한지 어제 대보름 나물이랑 함께 먹으려고 무랑 버섯을 듬뿍 넣고 졸였어요.
워낙 생선이라 그러면 가리지 않고 좋아하는지라 아주 넉넉히 두 마리나 넣고 만들었어요.

살짝 된장을 푼 갖은 양념에 잘박하게 국물을 잡고 아주 오래 푹 졸여야 무도 물컹하게 익고 맛있어요.
물은 맹물을 사용하는 것 보다는 쌀뜨물 사용하는 것이 맛있어요.

코다리가 뭐냐구요? 동해안에서 잡은 명태를 꾸들꾸들하게 15일쯤 말린 것이 코다리에요.
 명태 1마리에는 보통 단백질 23.3g /칼슘 100mg /철분 4.2mg /인 202mg /당질 0.9mg 등이 들어있으며
 단백질의 함량은 말리면 2배로 늘어나는데 단백질이 전체성분의 56%를 차지할 정도로 우리식단에 좋은
식품이고 요즘 특히 맛있어요. 강원도 추운지방에서 얼었다 말렸다 하면서 말린것이라 잡내도 없고
맛이 아주 좋았어요. 4마리씩 코를 꿰어 판다고 해서 코다리라고 불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재료: 코다리2마리,

부재료: 느타리버섯 듬뿍 한 줌, 무 한 토막 150g, 쌀뜨물3컵

양념장: 고춧가루3TS,  다진마늘1TS, 생강가루1ts, 수제맛간장1컵,국간장2큰술,

다진파1TS , 후추조금, 참기름1ts,올리고당1TS, 마주앙(혹은청주) 2TS,된장 1TS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무우는 도톰 도톰 썬다.

2, 코다리는 술을 부어서 씻은 다음 한입 크기로 토막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분량의 재료로 양념장을 만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찜냄비에 무를 깔고 그 위에 코다리를 넣은 다음 양념장을 끼얹는다.
5, 옆으로 살그머니 쌀뜨물을 붓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6,끓기 시작하면 불을 낮춰서 은근하게 조려준다.무거 거의 익을 즈음 느타리를 넣어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7, 중간 중간에 국물을 끼얹어 주면서 푹 조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코다리찜은 나물과 오곡밥(잡곡밥)에 아주 잘 어울립니다. 또 식어도 맛있구요.
중간에 뒤적거리면 살이 부서지기 쉽고. 미리 양념장을 끼얹어서 간이 베도록
10여분 놔두면 무에 간이 들어서 싱겁지 않아 맛있어요.

스크랩---http://blog.daum.net/solocook/14504597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omo 2008.02.22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1등이다~ㅎㅎ

  2. 윤석구 2008.02.22 22: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쫀닥쫀닥 맛나것네요...ㅎㅎ 추천 빵 ... 어라 제 블로그 링크 안걸어놨네요...링크 걸어놓으신다고 해놓구선..ㅠ

  3. 혜민아빠 2008.02.22 22: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다리찜이 맛있게네요. 침넘어갑니다.

  4. 오드리햅번 2008.02.22 2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곡밥 남은 것 있는데
    오곡밥 가져 올까요..

    쫀득 쫀득한 코다리..
    침만 흘리다 가야겠다..

  5. dream 2008.02.22 2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맛있겠다요.. 조금 주세요
    야참에 비빔밥으로 반찬은 비바리님 벗섯 코다리 찜으로..
    잘먹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행복하게 잘보내소서

  6. 현슬린 2008.02.22 2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맛있겠어요. 그러고보니 보름 음식을 안먹었군요--:::

    • 비바리 2008.02.23 1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실은 간단히 잡곡밥에다가
      나물 몇가지 하고 이 코다리찜으로 먹었어요\
      평소 운동 열심히 안한게 쬐끔 찔리긴 하지만
      봄이 되면 더 열심히 운동하고 건강관리 잘해서
      아프지 않고 살았으면 하는 소망을 가져 봅니다.

  7. 2008.02.22 2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우주인 2008.02.23 0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침이 꼴깍~~너무 맛있겠어요~~
    저도 내공이 쌓이면 만들수 있겠지요~~^^

  9. 헬리카 2008.02.23 0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다리 찜해서 먹으면 밥도둑이죠~~ >.<
    아~~ 먹고싶네요!!

  10. dall-lee 2008.02.23 0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먹고 갑니다...

  11. 맛짱 2008.02.23 0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밥먹고 싶어요~^^

  12. pennpenn 2008.02.23 0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다리의 유래를 처음 배웠습니다.
    서울 언저리에 오셔서 음식점을 내면
    대박이겠어요~~

    실시간 인기블로그뉴스 1위에 오른거
    추카해요!

  13. nocomment 2008.02.23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다리찜....요런거 무척 좋아하는데...
    황태찜.구이...환장한답니다....ㅋㅋ

  14. 해와달 2008.02.23 1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밥 한공기 주세요~
    코다리찜으로 점심 먹고 싶어요~^^

  15. 꿍시렁쟁이 2008.02.23 1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배고푸당
    밥 한공기 추가요
    달달한 무랑 코다리랑 버섯이 흐미~

  16. 쿨러 2008.02.23 14: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럴 줄 알고 배부르게 식사한 다음 열어 봤답니다^^
    글 제목은 RSS리더기에서 진작에 확인했지만 열어볼 엄두가 안나서리....ㅋㅋ
    지금 배가 너무 불러서 아무 생각이 없네요...
    아무 생각 없습니다...
    정말 아무 생각 없습니다...
    근데 왜 코다리 사진을 자꾸 보게 되는거죠?? ㅠㅠ
    누가 그러더군요..
    부러우면 지는거다...
    졌습니다...ㅠㅠ

  17. cean 2008.02.23 1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코다리 좋아하는데...
    너무 맛있어 보여요.
    쌀뜨물을 넣는 건 몰랐네요. 맛이 다를까요?

  18. Ezina 2008.02.23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츄릅-ㅁ-;; 아 저 코다리,황태찜 이런거 완전 좋아하는데;;
    눈으로나마 잘 먹고 갑니다^^

  19. 아이마당 2008.03.13 04: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노크합니다 코다리 좋아는 하는데 요리할줄을 몰랐어요 엄두도 못내고 있었는데 도전 해봐야 겠네요 흉내나 낼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