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주말을 이용하여 만들어 두면 좋은 직장인 일주일 반찬입니다.

조림과 나물. 그리고 장조림과 무침 등

골고루 만들어 두면 밥과 국만 신경쓰면 되니 편리하겠지요?

냉동실 제품들 잘 확인해 보시고

없는 재료들은 시장을 보는 것이 알뜰구매의 요령이 되겠습니다.


  블로그의 글이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비바리의 친환경 생활요리  오픈 캐스트 구독하기
==>
http://opencast.naver.com/VI952




목록을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1, 나라스케무침
2,황태조림
3,꼬시래기무침
4,동초무침
5, 모자반(파래, 톳) 무침
6,꼬막무침
7, 쇠고기장조림
8, 메추리알장조림

 

**나라스께무침**

재료: 나라스께장아찌 (없으면 무짠지), 참기름, 깨소금,쪽파

1, 장아찌는 적당히 썰어서 찬물에 담가 짠기를 뺀다.
2, 참기름, 깨소금, 쪽파 송송..넣고 무친다.

나라스께가 뭣이당가요? 라고 하시면 음..무짠지랑 비슷한데
달라용..완전히 큰 외 (오이의 일종 같음) 술 찌꺼미에 담가 발효시킨
일본식 장아찌랍니다.찬물에 담가 우려내어
 무쳐보니 깔끔하니 제 입에는 맞더군요.






*** 황태간장양념조림***

재료: 황태1마리
양념: 수제맛간장2, 배즙, 무즙2큰술씩, 다진마늘,
다진파, 실파,깨소금, 참기름,매실엑기스

1, 황태는 물에 잠시 담가 부드러워지면 4~5등분으로 자릅니다.
2, 위 분량의 재료로 양념장을 만들어요.
3, 찜기전용 냄비에 넣고    중간중간 양념을 끼얹어 가며  5분간 찝니다.





 

***  꼬시래기초무침***


재료: 꼬시래기 1팩, 피망, 파프리카
양념: 초고추장 2큰술, 깨,맑은액젓 약간

1, 꼬시래기는 잘 씻어 적당히 자릅니다.
2, 위 래시피의 양념에 버무립니다.




 

** 동초나물**

재료: 동초 1단 (혹은 시금치나 제주 유채나물)
양념: 참기름,깨소금,소금,잣가루

1, 동초나물은 끓는 물에 소금 넣고 살짝 데쳐요.
2, 참기름, 깨소금, 잣가루로 조물조물 무칩니다.






 




***모자반나물 (파래,톳,등) ***

재료: 모자반 1팩, 무,파프리카 (홍, 노)
무생채재료: 무, 감식초,약간의 설탕,깨소금,소금

1, 모자반은 씻어서 끓는 물에 데쳐냅니다.
2, 무는 채썰고 파프리카는 송송 다져요.
3,무생채를 만들어 모자반과 섞어 다시 무칩니다.






 

 

 **꼬막양념**


재료:꼬막 삶은 국물 3큰술, 간장 3큰술, 레몬즙 1작은술,마늘즙약간,
생강가루 혹은 생강즙 약간
고춧가루 1큰술,깨소금 1큰술, 부추 혹은 피망류 약간

1, 꼬막 삶은 걸러낸 맑은 국물 3큰술에 간장을 섞습니다.
2, 마늘즙과 레몬즙을  적당히 짜 넣어요..
3, 생강즙도 낼 수 있으면 좋구요.저는 편하게 생강가루 약간 넣었어요.
가루 보다는 생강즙이 훨씬 좋습니다.아주 조금만 넣으세요.
4,고춧가루와 깻가루를 넣구요
5, 피망류가 있으면 자잘하게 다져서 섞어주세요...부추도 향긋하니 좋습니다.
5, 간을 보아 싱겁거나 짜면 간장과 꼬막 삶았던 국물을 넣어가면서 농도를 조절하십시오.



 

 

 **쇠고기장조림***

재료: 핏물 제거한 사태,(3만원어치), 무1조각, 양파, 배 1조각
꽈리고추, 혹은 애기고추10개, 마늘15쪽,
맛간장1컵, 육수1/2컵, 백포도주 2큰술, 꿀1작은술

1,냄비에  사태와 물 적당한 크기로 썬 양파, 무,배,파뿌리, 저민 생강을 넣고 끓입니다.
물이 반 정도로 줄어 들면 사태는 건져 냅니다.
2, 육수를 걸러내어  반컵 준비를 합니다.
미리 만들어둔 맛간장1컵과 섞어서  육수,그밖의 재료..등
쇠고기와 통마늘을 넣어 조림을 합니다.



 

**메추리알버섯장조림**

재료: 메추리알1팩, 새송이버섯 3개,당근, 샐러리 약간씩
조림장: 어간장 3, 다시마국물2,매실엑기스1

1, 메추리알은 삶아서 껍질을 벗겨 준비
2, 새송이, 샐러리, 당근은 적당히 썰어요.
3, 냄비에 분량의 양념장을 만들어 재료를 넣고 10분간 조립니다.






이렇게 하여 일주일 반찬이  다 되었습니다.
통에 담아 냉장고로 고고싱~~
그런데 반찬통은 얼마전에 유리로 다 바꿨어요.
걱정하지 마세요.^^*락앤락이 안좋다는 소리를 들어서..**
이제 밥과 국만 있으면 되겠지요?

주말도 없고 휴일도 없는지라 밤에 만들 수 밖에 없지만
그래도 나름대로 반찬을 잘 만들어 꼭꼭 챙겨 먹는답니다.
직장인..자취생..일반 가정에서 누구에게나 필요한 부분입니다.

유리통을 한꺼번에 구입하자니 버겁고 마트 갈때마다 두개씩 바꾸고 있어요.
이제는 유리제품으로 거의 교체가 되었습니다.이외에도 많은 반찬들이 있겠어요.
검정콩조림, 무말랭이무침,연근조림, 우엉조림,멸치볶음 ,
건어물마른반찬들에 이르기까지 각자 좋아하는 반찬들로  그러나 골고루 영양을
 섭취할 수 있도록 나물반찬들도  함께 구성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대구는 엄청시리 갑자기 눈이 내렸습니다. 한겨울 같은 기분입니다.

오늘 발렌타인데이라구요?
그래서?  쵸코렛 사다 앵겨줘야 한다구요?
저 같으면 반찬 만들어 앵겨주는 편이 낫다고 생각합니다.
으앙~~촌시런 발상인가요?

믹시 이벤트 투표 하러 가기==>
http://mixsh.com/event/powerblog2011.html

스크랩은 여기서 ~
http://cafe.daum.net/solocook/Kalx/1510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Naturis 2011.02.14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제가 좋아하는 채소와 해물 반찬이 잔뜩있군요.. ^^
    보기에도 좋은데 맛은 더 좋겠지요?

    이런 반찬을 매일 해먹을 수 있는 제주가 제게도 있었으면 좋겠네요 ㅎㅎ
    아님 그런 마눌을 만나면 되겠군요...^^

  3. 작가 남시언 2011.02.14 2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총 망라 버전인가요?ㅋㅋㅋㅋㅋ
    정말 이정도면 반찬걱정 뚝!
    아... 일주일 반찬이 8가지면 하루에 1개씩 이상이군요! 더욱 맛잇겟네요 ㅋㅋ

  4. 하결사랑 2011.02.14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직장인 아니라도 저희집도 이 반찬들이라면 아주...든든하겠어요.
    아후...진짜...냉장고 빈지가 언제인지...
    누가 반찬좀 해줬으면 좋겠어요

  5. 해우기 2011.02.14 2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볼때마다 정갈함에 놀라고...
    맛에 궁금증이 더해서
    더 허기가 집니다....

    사실 어디 여행가거나 산행을 나서면 하루종일 아무것도 안먹어도 그렇게 허기가 지지않는데....
    그렇게 특정한 음식이나 반찬을 찾는적도 별로 없는데....

    이곳에 오면 한번씩 다 먹고싶어지네요....ㅋㅋ

  6. 파란하늘 2011.02.15 0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들 밥도둑들이네요..에고 이시간 배고파져요~

  7. black cow 2011.02.15 00: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 맛나겠네요 ^^ ㅎㅎ

  8. 별지구 2011.02.15 0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나라스께가 뭣이다요??라고 할라했는데 바로밑에 설명이.ㅋㅋㅋㅋ

    저는 개인적으로 쇠고기장조림을 제일좋아해서 거기에 투표!!ㅋㅋ뭐 투표는 아니지만요ㅋㅋㅋ

    그리고! 저 닉네임 바뀌었어요~ㅋㅋㅋ저누구게요~~?^^;;;;;;;;;;ㅋㅋㅋㅋㅋㅋ

  9. e_bowoo 2011.02.15 0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내요.
    맨날 해주는 사람이 잇어 행복 하답니다..ㅎㅎ
    늦은 밤 다녀갑니다..

  10. 아기받는남자 2011.02.15 0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좀 싸주시면 감솨.ㅎㅎㅎㅎ
    병원 냉장고에 넣고..점심걱정 안하고 싶네요.ㅎㅎ
    저만 그런 생각이 아닐것 같습니다.~

  11. 하늘을달려라 2011.02.15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주일치 반찬 만들어 두셨다고 오늘은 쉬시는 거에요?ㅋㅋㅋㅋ
    아....제주도 가셨나 보구나;;;;
    반찬 몽씬 해놓고 떠나셨네용?ㅎㅎㅎㅎ

  12. 2011.02.15 10: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도서출판 새얀 2011.02.15 1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전히 끝내주는 포스트로 입맛 돌게 하시네요 ^^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14. 꼬마낙타 2011.02.15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같이 작품인데요? ㅎ
    저는 맛만 있으면 됩니다 ㅋㅋ
    ㅜㅜ

  15. 키 작은 단테 2011.02.15 1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취생은 해당이 안될까요? ㅎㅎ
    제가 만들면 맛이 날지 모르겠어요

  16. Rosemary 2011.02.15 1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츄루룹~~~ 꼬막!!!! 너무 먹고 시포용!!!
    반찬 이리 가득 만들어 제주도 가져 가신 건가요? 비바리님~~~

  17. 루비™ 2011.02.15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 드시면서 이렇게나 반찬을 많이 만들어 드신다요...
    주부인 제가 너무 너무 부끄럽습니다.
    저 정도면 일주일은 국 없어도 되겠는데요? 제 생각...ㅎㅎ

    • 비바리 2011.02.16 0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ㅎㅎㅎㅎ
      저는 항상 대기상태에요..
      그래서 많이 만들어 두고먹는답니다.
      오늘은 경주에 눈이 좀 녹았나요?
      제주도에 내려왔습니다.

  18. 항아리도까비 2011.02.16 0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저 부러울 뿐입니다.
    눈으로 먹고 갑니다 ㅠㅠ

  19. 원래버핏 2011.02.16 1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0. 지잡대생 2011.02.16 1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른반찬은 메추리말고는 그다지 안좋아해요 ~~

    저는 그날그날 계란말이 같은거 만들어서 먹는게 좋더라구요

  21. Happiness™ 2011.02.21 0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 다 제가 좋아하는 음식이네요.
    어찌 아시고 ㅎㅎ

    즐거운 한 주 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