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봄나물로 만든 예쁜 봄요리

향기로운 봄요리. 무엇일까요? 봄나물을 넣고 전을 부쳤어요.

쑥이랑 냉이랑 송송송 다지고. 양파도 다지고..

쑥향은 강하고 냉이향은 은은하잖아요?

그래서 이 둘은 찰떡 궁합이면서 맛도 좋고 엄청 향긋합니다.


비바리의 친환경생활요리 오픈캐스트
--->
http://opencast.naver.com/VI952







**봄나물전**

재료: 냉이 한줌, 쑥 두 줌, 양파 1개 (작은거)
유기농부침가루 1컵, 물,  (또는 우리밀가루, 계란1개, 소금약간
)


 

 



만들기

1, 냉이는 뿌리 중심으로 잘 다듬어서 씻어 송송 다져요
2, 쑥도 잘 다듬어 씻어서 송송송 썰어요.
3, 양파도 송송, 당근이나 빨간 파프리카도 송송 다져주세요.
 (모두 대강 썰면 됩니다.)
4, 반죽을 만들고 모든 재료를 섞어서 팬에서 노릇노릇 굽습니다.
4, 모양은 각자 좋아하는 스타일로 해주세요.




이번에는 다이아몬드형으로 썰어봤어요.

** 오죽젓가락 보내준 갑장교수**

여기 오른쪽에 보이는 젓가락은 오죽으로 만든 거에요.
너무나 자연스런 젓가락..
청도 한옥학교 교수로 있는 갑장친구가 손수 만들어서 보내줬답니다.
올해 1월에 어워드상 수상 축하한다는 기념이었어요.

요리 사진 찍을때 사용하라면서 만들었다는군요.
어이..교수친구 고마웡~~




오늘 사용한 접시는
본당 지인께서 청자색 커다란 접시 2개를 선물해 주셨답니다.

아주 큰 접시이고 손수 구운 작품이라네요.
일품요리 작품 만들어 담으면 정말 멋있겠지요?

봄나물로 전을 부칠때는 많은 재료가  필요치 않습니다.
한두가지,주재료로 선택하시고, 색감을 보충하기 위하여
당근, 또는 붉은파프리카,양파 정도가 적당합니다.

쑥만 넣고 할때와는 또 다른 향
음~~

깊고 그윽하고
부드러운  향이라고 말슴드리고 싶어요.
쑥향이 다소 진하다 느껴지는 분들은 냉이를 넣어 보세요.




청자색 접시 넘 마음에 들어요..
집에 키우는 호접란이 예쁘게 꽃을 피웠습니다.
오늘은 특별히 호접란 한송이도 작품위에 올려봅니다.





요즘 비바리가 접시지름신이 왔다는거 아실랑가요?
카메라나 폰 지름신은 들어봤어두
접시지름신은 처음이라구요? 푸하하~~~
있어유..여기..바로바로 비바리가 접시지름신에 잔뜩 물올라 있다는...

혹여 안쓰는 접시들 계시오면 협찬 환영 하옵네당..
,',





모처럼 새벽 포스팅 하려고 티스토리 문을 두드렸건만
6시 복구 된다던 안내 문구와는 달리 8시가 훨씬 넘어서야 문이 열리네요.
으앙~~이기 뭔 일이다요..
주말입니다 . 우짜돈동
모쪼록  봄나물로 맛있는 음식들 많이 만들어 드시공 알차게 보내시길요.


비바리의 친환경생활요리 오픈캐스트
--->
http://opencast.naver.com/VI952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키 작은 단테 2011.03.18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접시 지름신 조심해야겠네요 ㅎㅎ
    제 자취방에 접시 딱하나있는데 협찬해드릴까요? ㅎㅎ

  3. 2011.03.18 14: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Yasu 2011.03.18 1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막걸리 생각나네요..ㅎㅎ

  5. 하늘엔별 2011.03.18 15: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물은 역시 제철 나물이 최고죠. ^^

  6. 보기다 2011.03.18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은은한 쑥향이~
    봄에 부모님과 나들이가면 어머니는 어디 가셔서든 쑥과 냉이를 잘 찾아 캐시더라구요.^^
    그 그리운 향이 그립습니다.

  7. 주영이아빠 2011.03.18 1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모님이 뜯어다 주신 냉이가 있는데 저녁엔 된장끓여 먹을까 합니다. ㅎㅎ
    판작업해서 청자유 발라 소성한 접시 같은데요.
    저렇게 큰거 집에 있으면 쓰기가 참 좋아요 ㅎㅎ
    제가 접시를 많이 만들면 하나쯤 제공해 드릴텐데...^^
    주말 잘 보내세요~ ^^

  8. 모과 2011.03.18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확실히 요리 머리가 떨어집니다.
    보고야 깨닫게 되거든요.^^

  9. yakida 2011.03.18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의 향기가 모니터를 뚫을거 같습니다...^^
    그리고 예전에 오죽..이쑤시게만드신다면 칼로 빚으라 명하시던
    어머니가 생각이 나네요...^^

  10. 하늘을달려라 2011.03.18 17: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향이 강한 쑥과 냉이의 은은한 조화~
    완전 맛나겠군용 ㅎㅎ

    좋은 칭구분 두셔서 좋으시겠습니당..ㅋㅋ
    저금에 접시에~

    울 칭구들아~나는 깨진접시라도 좋당~ 가꼬와도 댕다~ㅋㅋ

  11. misszorro 2011.03.18 1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바리님 정말 봄나물과 사랑에 빠지신거 같아요^^
    저도 이번 주말에는 비바리님 레시피 보구 따라해볼려구요
    이제 드뎌 반찬할 시점이 온거 같아요
    그동안 넘 외식만 해서ㅎㅎㅎㅎㅎ
    접시 지름신!! 언제 접시 구경하러 가야하는데^^
    전 엄마가 이사하시면서 예전 접시들 찾아주셔서
    몇개 집어 왔답니다ㅎㅎ 이제 플라스틱 접시 탈피했어요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비바리님^^

  12. pennpenn 2011.03.18 2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 나물의 향기가 상큼합니다.
    주말을 보람차게 보내세요~

  13. mami5 2011.03.18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나물 물씬 풍기는 봄나물전이로군요..
    아~ 저두 한입 주세요..^^

  14. 영심이~* 2011.03.18 2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향이 좋을 것 봄나물전이에요..
    멋진 접시에 담겨져 있으니 뭔가 봄나물전이 달라보이기도 하는데요?^^

    비바리님 좋은 주말 보내세요 ^^

  15. 윤서아빠세상보기 2011.03.18 2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이고 뭐한다고 비바리님 집에 이렇게 늦게 왔는지 ㅠㅠ
    전 잘 얻어먹고 갑니다. 접시는 한번 찾아볼께요
    아내 몰래 훔쳐갈까요 ㅎㅎㅎ

  16. 까망풍선 2011.03.18 2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나물전 한접시 던지세요..
    요즘 없어서 못 먹을 정도로 입맛이 ...ㅋㅋ

  17. 다고은 2011.03.18 2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향기가 물씬나는 식탁이 될것같아요

  18. 솜다리™ 2011.03.19 0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좋아라는 부침개내요.. 거기다가 봄내음 가득한 봄나물까정..
    접시가 멋지니 더 맛나보이내요^^

  19. 크리스탈~ 2011.03.19 0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맛이 궁금한데요..
    냉이랑 쑥이랑 맛이 있을까.......
    제가 생각보다 토속적인 향에 익숙치 않아서
    초피도 못먹고 방아도 못먹거든요.. ㅎㅎ

  20. 해우기 2011.03.21 2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도 눈이 잔득인 거리를 걸었는데....
    봄..이라...

    ㅎㅎㅎ

  21. 와이군 2011.03.23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향긋한 부침개 잘 먹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