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감자에 당근을 갈아 넣고 만든 이색감자전/주말간식/친환경텃밭요리

 

날은 덥고, 비가 다시 오려는지 후덥지근하고 햇살은 없는 휴일입니다.

 

텃밭에서 첫 농사지은 감자로 동글동글 맛있는 이색 감자전 부쳤어요.

 

평소엔 곱게 채썰어서 다른 채소들 넣고 부쳐 먹곤 하였는데.

 

강판에 갈아서 ..텃밭부추 송송 넣고 부쳤는데 아고고..정말 맛있더군요

 

실은 감자를 강판에 간다는것이 이해가 안갔는데 맛이 정말 좋구나 싶는게

 

연타 이틀을 이렇게 감자전 부쳐 먹었답니다..

 

 

 

 

 

 

 

 

감자전/간식/ 텃밭요리/./친환경간식/감자요리

감자전부치는 방법/감자전부침 만드는 법

 

감자3~4개,당근 1/3개,부추 1줌, 소금 약간, 감자전분2T, 청홍고추1개씩

 

 

 

 

 

 

1, 감자는 3개 정도 껍질을 벗겨서 강판에 힘을 주어 갑니다.

 

은근 힘들더군요..팔이 좀 아팠어요.

 

 

 

 

 

2, 면보에 간 감자를 넣고 슬금 짜냅니다.

 

 

 

 

 

3, 건더기와 앙금..약간의 소금, 그리고 감자전분 따로 1큰술 정도  섞어서 반죽합니다.

 

송송 썬 부추와 갈아 놓은 당근도 섞어 주세요..

 

 

 

 

 

4, 여기엔 송송 썬 부추만 넣어주었어요..

 

 

 

 

 

 

5, 후라이팬이 기름 두르고`~~한숟가락씩 떠 넣어요.

 

 

 

 

 

 

6, 한면이 다 익으면 뒤집어 주시공....

 

 

 

 

 

 

접시에 예쁘게 담아서 맛있게 드십니다.

 

 

 

 

 

 

 

 

 

 

 

감자의 효능

 

감자는 탄수화물이 대부분이며 소화가 잘 되며 조금만 먹어도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서 다이어트 식단으로 적격입니다.

 

그리고 위장의 염증을 억제하는 작용을 합니다.

 

감자 녹말은 당면 등의 원료로도 이용합니다.

 

감자를 보관할 때는 햇살이 들지 않는 곳에 신문지로 싸서 보관을 하고,

 

푸르게 변한 감자는  솔라닌이라는 독소가 들어 있으므로 먹지 않도록 합니다.

 

 

 

 

 

저 개인적으론 이렇게 넓대대하게 부쳐서

 

젓가락으로 쭉쭉 뜯어 먹는 맛이 최고더군요.

 

매콤한 맛을 원한다면 청양고추 송송 썰어 넣어 보세요.

 

 

 

 

휴일...저는 오늘도 쉼이 없습니다. 비가 오려는 것일까요?

 

후덥지근한데 햇살은 없어요..맛있는 음식과 함께 하는 편안한 휴일 되시길요.

 

 

비바리의 친환경요리책 /우리집은 친환경반찬을 먹는다.

초판  3쇄발행!! 각 인터넷 서점 세일중~~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7.22 1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meryamun 2012.07.22 15: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릇하게 구워진 감자전이 너무 맛나보이네요.
    저도 어제 사온 완자먹으면서 여름날 보내고 있습니다.ㅎㅎ

  3. 산위의 풍경 2012.07.22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나보여요. 고소한 감자전 최고지요.좋은 주일입니다. 행복시간 보내셔요.

  4. 누림마미 2012.07.22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늘 간식 이걸로 당첨입니다~
    당근을 갈아서 넣으니 색깔도 너무 이쁘네요^^

  5. 은이c 2012.07.22 1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바리님~~맛난 감자전 하셨네요~~바삭하니 맛나겠어요~ ^^
    오늘같이 비가 무섭게 오는날에는 감자전 좋죠~ ㅎㅎ
    전 귀찮아서 부추전 해먹었어요~^^오늘 하루 잘 마감하세요~ ^^

    • 비바리 2012.07.23 0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은이C님 안녕하세요.
      요즘 비가 자주 내리지요?
      감자전에 이어 오늘은 감자옹심이 만들어봤어요.
      색깔도 예쁘고 먹기에도 좋고.....
      기쁘고 행복한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

  6. 금정산 2012.07.22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자와 당근 넘 색상도 이쁘고 맛도 좋을 것 같습니다.
    ㅎㅎ
    잘 먹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7. 달콩이 (행복한 블로그) 2012.07.22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도는군요~ ㅎ
    아는 분이 개진감자 한상자를 보내 주셔서 얼마전에 쪄서 먹었는데 ㅎ
    감자전으로도 한번 맛봐야겠어요 ^0^

    비바리님, 즐거운 주말 되셨나요?
    행복한 밤 되시구요~
    새로운 한주, 화이팅 입니다 ^^

    • 비바리 2012.07.23 06: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진감자는 대구경북권에서는
      감자중에 최고로 알아줍니다.
      와.좋은 선물 받으셨군요.....
      달콩이님 감자 몇개 슥슥 강판에 갈아서
      전 부쳐 보시어요...

  8. ♡ 아로마 ♡ 2012.07.22 2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이 해주는 감자전은 맛있게 먹으면서
    집에 있는 감자로는 해 먹을 생각을 안하고 살았네요 ^^;;

    더운데 잘 지내고 계시죠? ㅎ

  9. 2012.07.22 2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행복한요리사 2012.07.22 23: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바리님!
    모양도 예쁘고
    맛도 좋을것 같은데요~
    잘 배워 갑니다.
    이제서야 집에 왔네요... ^^

    • 비바리 2012.07.23 0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리사님 빠른 시계추가
      어김없이 8월을 향해 달리고 있습니다.
      세월가는것 요즘은 무서워요...
      제가 나이 들었다는 증거겠지요?
      이번주에도 기쁜일들 많으시길 바랄게요
      언제나 고마워요

  11. 윤가랑 2012.07.23 06: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어 보여요 비바리님 아침일찍부터
    식욕도 돋구고 눈도 즐겁게 해주시네요 ㅎㅎ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 비바리 2012.07.23 0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윤가랑님 안녕하세요....
      월요일입니다.
      저는 쉬는날.....
      마음 즐겁게 답글 달아보아요...
      이번한주도 맛있는 음식들 많이 드시고
      기쁜일 많으시길요.
      감사합니다.

  12. 산들강 2012.07.23 0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텃밭이 대단히 넓은가 봐요. 많은 채소들을 기르고 있으시네요. ㅎㅎㅎ
    저도 개인적으로 청냥고추가 들어간 부추전을 좋아합니다.
    그리고 술은 막걸리로 하면 딱이지요.

    • 비바리 2012.07.23 0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맵지 않은 고추를 심었더니 모두 다 매워요.
      언제 고추 좀 드리면 좋으련만..
      텃밭이라고 해봐야 조그맣습니다.
      오만가지 다 심었죠.ㅋㅋㅋㅋㅋ.

  13. 용작가 2012.07.23 1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매콤매콤한 감자전을 먹는걸로~~ ㅎㅎ

  14. 와이군 2012.07.26 2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이프 주특기 메뉴네요 ^^
    자주 먹고 있답니다~

  15. 티스토리 운영자 2012.08.02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티스토리 메인에서 '야식'을 주제로 회원님의 글을 소개해드렸습니다.^^
    혹시 노출과 관련하여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tistoryeditor@daum.net 메일을 통해 말씀해주세요!


    앞으로도 재미있고 유익한 글로 자주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6. 바퀴철학 2012.08.06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욱...침넘어갑니다.

  17. Ho Tram 2012.08.27 06: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자전 군침이 도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