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곤드레나물밥, 곤드레밥 맛있게 짓는법, 곤드레비빔밥,특별밥, 곤드레나물

 

 

 

강원도 정선의 곤드레나물을 다들 아시지요? 그 나물을 바싹 말려두었다가

 

묵나물로 (삶아서 건조시킨 나물)밥을 지어 먹는 곤드레밥은 워낙 유명하여 다들 아실거에요.

 

얼마전에  문경에 다녀올 일이 있었서 갔는데 가은시장 내 토산품판매점에서

 

곤드레 나물이 보여서 두봉지 사들고 와서는 냉큼 밥부터 지어 먹어보았습니다.

 

곤드레밥을 제 손으로 이렇게 지어 먹어 보기는 이번이 처음인데요,

 

향기가 은은하게 나면서 봄의 미각을 사전에 일깨워주는 것 같아요.

 

 

 

 

 

 

 

곤드레밥/곤드레나물밥/비바리의친환경밥상

 

 

곤드레나물 말린것 50g, 쌀 1컵, 물

 

양념장:  수제맛간장 3T, 국간장1T, 깨소금1T, 마늘즙 약간, 부추,생수1큰술

 

 

 

 

 

 

1, 곤드레나물은 미지근한 물에 불려요.중간에 물을 두어번 갈아줌

 

2, 냄비에 찬물을 넉넉히 부어서 30분 정도 삶아서 그대로 20분간 둡니다.

 

 

 

 

3, 2의 곤드레나물은 물기를 꼭 짜고 먹기좋게 썰어유.

 

4, 쌀을 씻어 물을 맞춰 담가 불립니다.

 

 

 

 

 

5, 냄비나 뚝배기에 불린쌀을 붓고, 물을 다시한번 적당히 맞추고..손질한 곤드레를 넣어줍니다.

 

6, 약한불에서 은근하게 밥을 짓어 7분~10분 정도 뜸을 들입니다.

 

7, 뜸들이기가 끝나면 밥을 주걱으로  뒤적여 주세요.

 

 

 

 

 

 

 

 

(곤드레밥짓기 또다른 방법)

 

삶은 곤드레를 들기름에 볶다가 불린쌀을 넣고 밥을 지어 양념장에 비벼 먹는다.


저는 들기름에 볶지 않고 바로 불린쌀에 손질한 곤드레나물을 넣어서 바로 밥을 지었습니다.

 

왠지 곤드레향이 그대로 온전히 느껴질것 같았기 때문인데 결과는 매우 만족이었습니다.

 

그러니 밥 짓는 방법은 취향껏 식성껏 골라 선택하시기 바랍니다.

 


 

 

곤드레밥 비빔양념장 만드는 법 /부추양념장

 

수제맛간장 3T, 국간장1T, 깨소금1T, 마늘즙1t, 부추3가닥,생수1큰술

 

 

부추양념장은 곤드레밥과 가장 잘 어울리는 양념장입니다.

 

부추를 넣고 만든 양념장이 곤드레나물과 가장 잘 맞습니다.

 

참기름은 넣지 않습니다.

 

 

 

 

 

(곤드레나물, 곤드레밥 맛있게 짓는법 /친환경밥상, 산나물요리)-비바리의숨비소리

 
그릇에 곤드레밥을 푸고..부추양념장도 그릇에 담아냅니다.

 

 

 

 

보글보글 된장찌개 와 함께   부추양념장에 슥슥 비벼서 얌얌 맛있게 드심 되세요.

 

곤드레나물을 다른말로는 고려엉컹퀴라 합니다.

 

 

 

 

 

 

 

 

 

 

 

곤드레나물에 대하여~~`

 

곤드레는 나물 중에서도 우리 민족이 가장 흔히 먹었던 식물이다.

전국의 산야에서 많이 나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밥이나 죽, 국으로 먹기에 더없이 좋기 때문이다.

 

보통의 산나물은 맵거나 톡 쏘는 휘발성의 향이 있어

가끔씩 기호음식으로는 먹을 만하나 매 끼니 먹을 수 없는데,

이 곤드레는 삼시세끼 몇 달을 먹어도 탈나거나 질리는 일이 없다.

 

이 곤드레라는 이름에는 이 나물로 보릿고개를 버티며 살다간

수많은 한반도 사람들의 마음이 담겨 있다.

국명으로 삼아도 채 담지 못할 만큼 큰 의미가 있는 식물이다.

 

 

곤드레는 향명으로 취급된다. 국명은 고려엉겅퀴이다.

 

학명은 Cirsium setidens (Dunn) Nakai 이다.

 

그러니까 국가표준식물목록위원회에서 정리하고 있는 국가표준식물목록에는

 곤드레로 검색하면 나오지 않고 고려엉겅퀴로 해야 정보를 볼 수 있다.

 

 

 

 

곤드레나물밥, 곤드레밥 맛있게 짓는법, 특별밥, 곤드레나물

곤드레비빔밥-비바리의친환경밥상

 

 

 

 

 

 

 

곤드레나물밥, 곤드레밥 맛있게 짓는법, 특별밥, 곤드레나물

곤드레비빔밥-비바리의친환경밥상

 

 

 

 

 

(곤드레밥, 곤드레밥 맛있게 짓는법 /친환경밥상, 산나물요리)-비바리의숨비소리

 

 

곤드레나물향이 은은하게 나면서 특유의 맛이 있는 곤드레밥!!

 

건나물을 삶을때에는 삶아서 바로 헹구지 마시고 그 물에

 

그대로 10분간 놔두면   휠씬 부드럽습니다. 이 나물로는 곤드레된장국,

 

곤드레전, 곤드레무침, 곤드레떡, 곤드레볶음 등을 할 수가 있어요.

 

 

3월이죠? 역사적으로 의미 있는 날이기도 하지만  모두들 평소에 다시 한번 건강체크

 

해보시면서 희망찬 날들  그리고 좋은일들 많이 하면서 지내시길 바랄게요.

 

 

♣♣♣

 

 

비바리의 친환경요리책 /우리집은 친환경반찬을 먹는다.

초판  3쇄발행!! 각 인터넷 서점 세일중~~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작은소망™ 2013.03.01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오늘 아침도 누룽지로 때우고 있는데 너무 먹고 싶네요 ㅠㅠ

  3. 유머조아 2013.03.01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고려엉겅퀴라..
    정말 맛있겠어요~~

  4. 2013.03.01 1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티통 2013.03.01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연휴시작이군요..
    좋은하루 되세요 ^^*

    • 비바리 2013.03.09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티통님..연휴시작 즈음에
      저는 제주도 다녀와야 했어요.
      참..세월이 많이 빠릅니다.
      봄기운 완연하죠?
      주말 멋지게 보내세요

  6. +요롱이+ 2013.03.01 1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봅이 느껴지는 요리로군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7. 풍경 2013.03.01 16: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곤드레밥, 간장 넣어 쓱쓱 비벼 먹음 좋겠네요.
    올해는 꼭 정선 친구에게 부탁해서 장만해 둬야 겠씁니다. ㅎㅎ

  8. 은이엽이아빠 2013.03.01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밥맛없고 끼니 챙기기 귀찮을땐 간장에 슥슥 비벼먹는 곤드레나물밥이 제격일듯 합니다..
    입안에서 봄이 느껴질듯 하네요 ^^

    • 비바리 2013.03.09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은이엽이아빠님 안녕하세요.
      일주일 정신없이 보내고
      인제야 답글 달아용......
      간장양념 맛있게 하여 슥슥
      비벼 먹는 곤드레나물밥 정말 맛있지요?
      특히 요즘 봄철에 올라오는 햇부추 송송 썰어 넣고 만든
      양념장 최고일듯합니다.

  9. 우리밀맘마 2013.03.02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드레나물 이름도 참 재밌습니다. 저도 영양식으로 한 번 따라하기 해봐야겠네요.

  10. 리뷰걸이 말한다 2013.03.03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어보고 싶네요. 좋은 시간 되세요!

  11. 쥬르날 2013.03.03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 봄에는 꼭 먹어봐야 겠습니다. :D

  12. 바람될래 2013.03.03 2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직접 만들어 먹진 않았구요..
    얼마전에 태백에 가서 이거 먹었어요..
    간장을 살짝 올려서 먹으니
    더 맛있더라구요

  13. 나무 2013.03.04 0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드레는 없고 저번 대보름때 남은 취나물로 취나물밥을 해 먹어야겠어요
    저두 들기름을 꼭 공식처럼 나물과 볶아 넣었는데 취나물 향기를 위해
    고냥 지어보아야겠네요..좋은 정보 감솨해요~~^^

  14. 티통 2013.03.04 14: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연휴시작이군요..
    좋은하루 되세요 ^^*

  15. 워크뷰 2013.03.05 0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곤드레밥 먹고 싶어집니다^^

  16. 용작가 2013.03.05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간장에 슥삭슥삭~!! ^^
    봄이 왔네요 벌써~~ ㅎㅎㅎ

  17. 루비™ 2013.03.05 2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드레밥을 고려엉겅퀴라고 하는군요.
    지금까지 곤드레밥 두어번 정도 먹어보았는데
    약간은 퍽퍽한 듯한 맛이었어요.
    곤드레밥의 특성이 그런건지...
    아니면 제가 먹어본 식당 들의 솜씨가 별로였는지 궁금해요.
    비바리님의 곤드레밥을 먹어보면 그 맛을 확실히 알텐데....

  18. 와이군 2013.03.06 0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물이 활약할 시기가 다가오네요.
    맛난 곤드레밥 잘 봤습니다~

  19. 티통 2013.03.06 11: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좋은하루 되세요 ^^*

  20. 눈깔 사탕 2013.03.06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어보입니다~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는데 맛이 너무 궁금해요^^
    앞전에 고향가셨던 일은 어찌되셨나요? 건강이 좋아지셨으면 좋겠습니다
    오늘 하루 잘 보내시구요~

  21. 맛꽥 2013.03.28 05: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드레밥 좋아하시면 행당역 근처 황금가든 한번 가 보세요. 강남 인근에 있는 양산형 곤드레 밥이랑 차원이 다르더군요. ^^;;; 남한산성 근처에도 광양 불고기랑 같이 하는데 괜찮았던 거 같은데 상호가 가물가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