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찌개,전골

부모님께 1년만에 차려드린 세째딸의 밥상,삼채전복오리탕

 

 삼채전복오리탕, 오리탕,보양식, 집밥, 가을보양식

비바리네집 먹는 이야기, 휴가, 고향,조카, 부모,

부모님께 1년만에 차려드린 세째딸의 밥상, 비바리의건강밥상

 

가을 보양식인 삼채오리전복탕에 관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휴가를 받고

고향에 내려가면, 부모님을 비롯하여 동생네 식구들 언니네 식구들이 거의

날마다 모여 집에서 밥들을 해먹습니다. 식당으로 가지 않고 저희 형제들은 모두 바쁜

가운데서도 이렇게 집에서 음식을 만들어 먹는 것을 좋아라 합니다.

 

조카들까지 모두 모이면 워낙 대인원 인데다가 나가봐야  돈만 어마무시 나가고

어머니를 비롯하여 우리 형제들 모두 한 요리 하는지라 필요한 것들만 후딱후딱

시장 보고 들어와서 일사천리로  만들어 내지요.이날은 제가 앞치마를 두르고

칼솜씨를 발휘한 날이었습니다.

 

제주시 오일장가서 오리 가장 큰것으로 두 마리 잡아달라고 해서 사고, 전복 사고,

나물도 무치고  고사리도 볶고 즉석 양파장아찌도 만들고 , 조카들 좋아하는

오징어채고추장볶음도 특별히 만들어 보았는데요. 이날의 메인요리는 제목에서

소개한 바와 같이 대구에서  챙겨 가지고 간 삼채뿌리를 넣고 푹 끓인 전복오리탕입니다.

 

자..그럼 지금부터는 본론으로 드가서 삼채전복오리탕 어떻게 끓이나 설명을 해드리겠습니다~~

 

 

 

 

 

 

삼채전복오리탕, 전복오리탕, 가을보양식

 

오리 2마리 ,전복 15마리 (小),삼채 1줌,

무 60g, 대파2뿌리, 청양고추2개, 당근 1/2개,

다시마 사방 5cm 2 개, 국간장, 소금,

 

 

 

 

 

 

 

1, 오리는 뼈와 살을 분리하여 뼈는 물, 양파, 통후추, 도톰하게 썬 무를 넣고 푹 고아 육수로 사용합니다.

살은 먹기 좋게 썰고요..2,.자잘한 전복은 솔로 깨끗하게 씻습니다.

 

 

 

 

 

 

3, 삼채뿌리는 깨끗하게 씻습니다.

4,육수가 팔팔 끓으면 당근, 오리고기, 넣고 끓이다가 고기가 익으면

무 넣고 이어서   전복을 넣어 한소끔 끓여  국간장으로 심심하게 간을 하고 나서

6,대파와 청양고추  넣고 마무리`~~

 

뼈를 고울때, 도톰하게 썬 무를 함께 넣고 끓여서 중간에 건져내어

재활용하여도 됨요`~

 

 

 

 

 

 

 

오리탕을 처음 드셔보신다는 우리 가족들~~~

 

아버지도, 엄니도, 조카나 올캐들도 다들 맛있다고 난립니다.

 

어떻게 오리 냄새가 하나도 안나고 국물이 이렇게 달착지근 하냐공~~

 

 

 

 

 

 

 

삼채뿌리가 냄새 잡아 주고 ,국물맛 좋게 해줘~~

 

작년부터 삼채의 매력게 푹 빠진 비바리..

올해는 드디어 텃밭에 삼채를 조금 심어 키웠습니다.

 

삼채뿌리는 유황성분이 마늘의 6배나 된다고 합니다.

톡 쏘는 듯한 매운 맛이 매우 강한데요..

 

이렇게 열을 가해서 익히게 되면 냄새도 잡아 주고 , 국물맛을

달달하게 좋게 해준답니다. 닭백숙도, 오리탕도, 돼지고기수육할때도

삼채뿌리 꼭 넣어 보세요`~인터넷 검색하면 아마 파는데가

많을겁니다. 대부분 11월달부터 뿌리를 팔기 시작하거든요`~

 

 

 

 

 

 

대인원이 밖에 나가 외식이라도 할라치면 몇십만원을

훌러덩 날아가 버리고, 이렇게 주메뉴만 신경쓰면 반찬들은

워낙 잘들 만들어 먹는지라, 몇십명분 밥상 차리는것도

저희 가족들은 번개같이 해결이 된답니다.

 

 

 

 

김치 두 가지, 고사리나물, 오징어채볶음, 즉석양파장아찌, 갯방풍나물무침.....

이만하면 진수성찬이쥬? 오리탕 안에 전복까지 들어갔으니 나머진 죄다 풀떼기~~~

 

 

 

 

 

여동생이 사진 찍어 가족 밴드에 올리자며 핸드폰 들고 찰칵거리고..

 아버지는 젓가락 들고  저렇게 기다리시공~~~~죄송요~~~~

반찬 몇가지 없어도 집에서 이렇게 모여 먹으니 참 좋더군요.

 

어머니께서는 "삼채 이거 처음엔 매콤핸게 끓이난 맛좋다이~"라고

하십니다.아버지께서도 삼채라는 작물에 대해 급 호감을 보이시고요.

다들 삼채전복오리탕 맛에 반했다고  한마디씩 거듭니다.

 

 작년보다 더 연로하신 티가 나는 부모님 얼굴 뵈오니.

가슴이 찡~~~~~

 

이제 밀감 딸 철이 다가오니 오만가지 걱정이 다 됩니다.허리도

안 좋으시고, 어머니께선 무릎아프고, 허리도 주저 앉아 버리시공

아예 걷기도 몇 발자욱 못 하시는데...귤은 노랗게 익어가고 ..

 

비바린  비행기 타고 올라오면서도 내내 걱정이네요.

 

 

가실때는 공감 쿡이요`~

 

 

<비바리의 친환경 요리책 안내>

 1, 우리집은 친환경 반찬을 먹는다

2, 우리집은 친환경 국을 먹는다.

 

 

 

인터파크 바로가기 클릭

 

2권 세트 묶음 패키지 상품 가격 저렴,

구매문의 환영~~

정가 29,500원==> 구입가17,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