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장대나룻배와 5월의 우포)

느낌이 있는  우포풍경

모락모락 피어나는 물안개 속으로 쪽배 하나가 스르르 밀려들어오면
우포늪의 시간은 그대로 수면 밑으로 가라앉는다.하늘과 식물, 늪과 철새, 그리고 늪과 사람
우포늪에서는 모두가 동등하다.그래서 그들은 서로의 생명을 기꺼이 인정한다.
바람이 수면에 미끄러진다 작은 파문 , 속살거리는 늪의 생명들이 순간 긴장한다.
그러나  바람이 지나간 자리를 모듬는 고운 햇살
햇살이 닿은 자리마다 고운 빛깔이 드러나며 이제 늪은 기분좋은 기지개를 켠다.
꼭꼭 여며 놓았던 가슴을 시원하게 펼친다.

이른새벽에 도착했어야 했다. 그러나 무에 그리 더딘지 도착해 보니 이미 해는 중천이다
핸드폰시계를 보니 9시가 다 되어간다.
아`~언제 나는 몽올몽올 피어오르는 아침물안개를 볼 수 있을꼬..
기인 한숨을 내쉬다 이내 푸른 바람이  불어와  나의 혼탁한 마음을 씻겨준다.

가지고 간 커피와 빵 한조각으로 아침을 대신한다.
생이 움트고 삶이 움틀 대는 소리들로 가득한 우포 그러나 결코  잔잔한 고요를 잃지 않는 곳
시공간의 장대함으로 자연을 한껏 끌어안은 그곳에는 아직도 신의 숨결이 깊게 배어 있다.

자 ~~출발이다.




      
   (사진/ 5월의 푸른 우포)

                        우포늪은 어느 시간에 가면 제일 좋을까?

우포늪은 보는 시간에 따라 다른 느낌과 풍경을 보여준다
새벽 어스름의 우포늪은 시끄럽다.
어둠이 막 걷힌 우포는 산듯하다
아침에 보는 우포는 시원하다
해지기 전이면 황홀하다.
글쓴이는 몇 년 전 새벽5시에 이 우포에 친구따라 발을 들여놓았다.
그때 내 눈 앞에 펼쳐진 끝없이 넓은 푸른 우포란 한마디로 장관이었다.
터벅터벅 그 늪속으로 걸어들어가고푼 충동이 일었었다.

 어둠이 깔린 이른 새벽 우포늪 ! 자우룩 하게 피어오르는 물안개와 그 속으로 장대나룻배를
밀고 가는  어부의 모습 사진속에서 보아오던 한폭의 수묵화가 바로 내 눈앞에 펼쳐진다.
물안개는 밤낮의 기온차가 심한 초봄이나 늦가을이 제철이다.
어둠이 막 겉힌 우포는 산듯하다.늪 자체가 아주 넓기 때문이다
다람쥐 쳇바퀴 돌듯 꽉짜인 일상에의 탈출을 원한다면 푸른 우포늪으로 달려가보자.
막힌 가슴이 탁 트일것이다.

해지기 전이면 황홀하다
수면위를 비추는 햇살과 모금자리를 찾아가는 바쁜 새들이  움직임, 늪 안과 밖에
지천으로 피어있는 야생화들도 잠자리를 찾는다


       

 


우포늪은 어떻게 만들어 졌을까?

우포늪의 생성에 관해서는 두가지 설이 있다.
1, 약 1억 4천만년전에 만들어 졌다는 설이다. 우포늪 주변의 퇴적암에서
약 1억 1천~~1억 2천만년 전에
살았던 공룡의 발자국
화석과 곤충 화석이 발견되었기 때문이다.
2, B.C 4천년 경에 우포늪이 만들어 졌다는 설이다.
기원전 4천년 경 지구의 기온이 따뜻해지면서 빙하가 녹기 시작했다.

낙동강의 물이 범람하자 이때 실려 온 모래와 흙이 지금의 토평천 입구를 막게 되고
 이 때문에 커다란 호수가 만들어 지게 됐다.
이렇게 만들어진 호수가
세월이 흐르면서 지금의 우포늪이 됐다고 한다
.


 


 

 

우포늪 관찰 코멘트


1,우포를 더 잘 보기 위해서는 이방방면으로 운전해서 들어가서 일정지역에 차를 두고 천천히
걸어다니는 것이 좋다.다른 늪으로 이동시 다시 자동차를 이용하기 바란다.

2, 새를 관찰할 때는 배율이 7~`9배인 쌍안경과 조류도감을 준비하면 좋다. 새촬영시는
400~~500mm 망원렌즈 준비

3, 꽃이름 하나라도 알려고 관심을 가지면 우포가는 길이 즐겁다.
4, 미리 우포늪에 대한 공부를 하고 가자

5, 꼭 동영상이나 디지털 카메라를 챙기고 가자
6,새벽안개는  반드시 해뜨기 전에 촬영해야 한다

삼각대 반드시 지참.  셔터우선 S 모드에서 4~~8초 슬로우셔터로 촬영하면 
물안개가 피어 오르는 과정이 중첩되게 찍혀 환상적인 사진이 된다.



창녕우포늪 가는길

승용차- 대구 경부고속도로-금호JC, 서대구- 화원IC-구마고속도로 현풍-창녕IC-유어 이방방면중 1택)

부산에선 구포-남해고속국도-창원-마산외곽도로국도-칠원-구마고속국도-창녕IC
창녕IC~~우포늪

늪이 워낙 넓다보니 세진리 주차장과 소목마을 방향으로 나뉜다

구마고속국도 창녕 IC를 빠져 나오면 바로 삼거리에서 오른쪽은 "유어방면 우포늪"으로
우포늪 전망대가 있는 세진리 주차장쪽이다.(9km)

소목마을로 가려면 시내쪽으로 들어가서 이정표따라 좌회전 하면 "이방방면우포늪"으로 13km
직진해서 이정표 보고 왼쪽 하우스사잇길로 들어가면 된다.

이정표가 있으니 찾기가 쉽다.아니면 마을 못가서 "푸른우포사람들" 간판을 보고 들어가도 된다.
자가운전일 경우에는 후자를 권한다
버스로는 30분 소요 , 1시간 간격으로 있다.

맛집


우포늪 주변에는 붕어찜과 매운탕을 파는 집들이 있으나 간단한 도시락을 갖고가기 바란다
소목마을 가기 전의 주매마을에 '우포붕어찜' 055-532-2088) 식당이 있다
도로변에 있어 찾기는 쉽다.값은 1인당 1만원정도  (헉~~ 하시는 분들은 창녕시내에서
간단한 요기를 하든지 준비해서 들어가면 편리하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피오나 2008.05.09 15: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우포의 5월도 정말 아름답네요..

    편안한 하루 잘 보내세요^^

  2. 김천령 2008.05.09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답네요. 잘 보고 갑니다.

  3. zzip 2008.05.09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푸르르고 넘 아름다워요..

    • 비바리 2008.05.09 1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번 연휴에 계획해 보세요
      어린이날 저날도 어떤 아가씨 혼자서 서울에서 왔다고
      하면서 카메라 짊어지고 걸어서 걸어서 우포를 돌고 있었어요. 자``떠나보세요.우포로.

  4. 2008.05.09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오드리햅번 2008.05.09 2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우포늪은 멋져요.
    비바리님이 사진을 잘 찍어서 더 멋진것 같구요..
    늦게나마 다녀가요.

  6. 눌산 2008.05.09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부 잘했습니다...^^

  7. 이그림 2008.05.09 2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전에 들어왔어..
    멋지다 잡지책 가터.. 굿~

  8. 온누리 2008.05.10 0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엳시 전문가 다운 ...
    주말 잘 보내고요
    오늘부터는 정말 눈코 뜰새 없을듯.....

  9. 2008.05.13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려주시는 곳만 다 가도
    예진이에게 매우 좋은 아빠가 될것 같은데......
    비도 내리고 비바리님이 해주시는 맛난 부침개 하나 먹었으면 좋겠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0. 해피아름드리 2009.06.05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우포늪의 전부를 보고가네요...
    일정 때문에 한곳만 둘러보다 돌아온 저로서는 위로받고 갑니다...

  11. 두루본 2009.10.02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풍경 잘 봤습니다. 최근 국내에도 여러 수목원과 생태공원이 알려지면서 자연과 가까이 접해보려는 분들이 많아지는 것 같네요. 그런데 맨눈으로만 생태계를 관찰하려면 어려움이 많습니다. 우리눈으로 볼 수 있는 범위는 매우 제한적이기 때문이죠. 하지만 쌍안경 하나 있으면 그 범위가 최소 7배 이상 커지기 때문에 눈으로는 볼 수 없는 많은 것들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아직도 쌍안경하면 "그런거 뭐에다 쓰게? 내가 남의 집 훔쳐보는 변태도 아니고?"하는 후진적인 인식이 남아있지만, 미국이나 유럽과 같이 자연관찰, 탐조같은 취미가 널리 보급된 선진국에서는 카메라와 함께 필수품으로 인식되고 있습니다. 어디 가실때에는 카메라와 함께 쌍안경을 챙겨보세요. 눈으로 보는 새로운 세상이 열리고, 세상을 바라보는 시야와 관점도 넓어지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http://www.durubon.com/index.html

  12. 하남이 2011.02.12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13. 사진최고 2011.09.19 1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우포늪 소개 프로그램 만드는데 사진좀 퍼가도 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