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옛날부터 홍어요리는 귀한 손님 접대시에 빠지지 않는 전라도의 대표적인  잔치 음식이죠?
톡 쏘는 듯한 그 맛. 홍어살의 쫀득함,
아삭아삭하게 씹히는 무,
새콤달콤한 배, 미나리, 봄동과
 유채나물 등의 싱싱한 채소로 만들어 입맛 당기는데는 아주 그만인 식재료입니다.
부끄럽게도 저는 홍어를 단 한번도 못먹어봤습니다 .
뷔페식에서 나온것을 먹어보려다가 도저히 못 삼켜서
뱉어내야 했던 쓰라린 경험 때문에 종종 홍어를 접할 기회는 왔지만 쉬 젖가락이 안가더군요.

정말 괜찮겠다 라는 생각이 마침내 들었고 드뎌 홍어를 못먹던 저도  맘껏 먹게 되었습니다.
유채나물과 봄을 부르는 봄동, 싱싱한 미나리와 달콤새콤한 배를 넣고 만든
 홍어비빔국수 과연 어떤 맛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재료: 홍어 100g, 소면 150g,
부재료:봄동 50g, 미나리20g, 유채나물 조금, 무100g,   배 1/2개, 홍고추2개,실파5대,백포도주,
쌈배추 6장,통깨, 소금,
비빔장:고추장 1컵, 설탕2큰술, 간장 1큰술,2배식초1큰술,참기름, 환타2큰술




1, 홍어는 껍질을 벗겨 손질한 것으로 준비하여 백포도주와 식초에 살짝 담가둔다
2,국수는 삶아서 찬물에 헹궈 건지고
3, 무는 채썰어 고춧가루로 빨갛게 물을 들여 놓는다.이때 약간의 소금, 설탕을 가미한다
4, 미나리는 줄기만 다듬고,배는 채 썬다
5,국수를 삶아 찬물에 씻어 건져둔다.
6,양념장 재료를 분량대로 섞어 양념장을 만들어 놓는다 


7, 볼에  홍어,배채, 양념 무채, 나머지 야채들을 넣고 살살 버무린다.
8, 접시에 아담하게 사리튼 국수를 돌려담아 장식하고  그 가운데 홍어무침을 소복하게 담는다.

Tip: 초무침은 산듯하고 깔끔한 맛을 내기위해 소금간만 하는것이 일반적인데 간장을
 살짝 넣어주면더욱 감칠맛이 난다.이때 마늘은 쓰지 않는것이 좋다.

*홍어 비빔국수 또 다른 방법으로 담는법

1,  국수와 채소, 무, 배채 등을 모두 비빔양념장에 보물보물  버무리고 쌈배추를 준비해서
그 안에  한입 분량씩 담아서 큰 접시에 낸다.(윗사진)
 2, 1의 버무린 홍어회비빔국수를  접시에 보기좋게 담아낸다.(아래사진)

                                                                  (사진/ 국수와 모두 함께 버무렸어요)



위 사진처럼 돌려 담아서 국수위에 비빔홍어회를 얹어 드시는 방법과
아니면 접시안에서 국수 한덩어리씩 풀어서 비벼가면서 드시는  방법이 있어요
각자 취향에 맞게 선택하여 드시면 됩니다.저는 쌈배추에 올려 쌈식으로 먹었던 방법이
최고 좋았어요. 새콤달콤하면서도 홍어의 쫀득함이 혀끝에서
살살 녹여주는이 맛  홍어비빔국수 와``짱이에요 그동안 홍어를 잘 안먹었는데 앞으로
자주 애용하게 될것 같습니다. 홍어요리 다음 2탄도 기대해 주세요..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왕비2 2009.01.22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릇도,사진도 예뻐요..홍어국수도 맛있겠고요..
    저둥 홍어는 못먹공 국수만 먹고 가요..
    오늘도 좋은하루 보내세요

  3. 털보아찌 2009.01.22 1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어무침 보니까 침넘어 가네^^
    주지도 않고 자랑만 하고~~에궁! 배고파라

  4. 봄날 2009.01.22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눈으로 먹고,입으로 먹고,맛으로머꼬....^^

  5. 줌 마 2009.01.22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도 안 먹어 봤는데..
    맛있겠어요,

    잘 보고 갑니다.
    아차..
    명절 잘 쉬시구요..^^

  6. 2009.01.22 1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빛이드는창 2009.01.22 1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어무침이 국수하고 잘 어울리네요^^
    홍어무침...꿀꺽~~

  8. 레오 ™ 2009.01.22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약간 삭힌 홍어는 먹을 만 하더군요

    • 비바리 2009.01.22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심하게 발효가 된것은요?
      에공..
      저는 아에 입에도 못댔던 사람입니다.
      홍어먹고 탈 났다는 이야기가 없는걸 보면
      분명 좋은음식임엔 틀림없구먼요
      감기에도 좋다네요.

  9. 무근성 2009.01.22 14: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묵은지, 돼지고기삼겹살, 홍어와 더불어 막걸리와 쭈~~욱, 삼합이라 불리우는 그 맛! 끝내 죽여줍니다.

  10. 씨디맨 2009.01.22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으로 잘 먹고 갑니당 ~~ 새콤한 맛이 느껴지는듯 ~

  11. 부지깽이 2009.01.22 15: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들이 삼합으로 먹을때는 침이 넘어가다가도 냄새 맡으면 도저히.....
    국수랑 무쳐 먹으면 냄새가 조금 약해질것 같네요.

    저 맛있게 생긴걸 왜 못먹는건지... ㅜㅜ

  12. pennpenn 2009.01.22 2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빔국수에 홍어를 넣어요?
    음식의 조합은 끝이 없어요~

  13. 광제 2009.01.22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꿀꺼~~~~억~
    입맛만 다시다가 갑니다..
    즐거운 명절 보내세요^^

  14. JUYONG PAPA 2009.01.23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 침 흘리다 갑니다. ^^;;

  15. photokart 2009.01.23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어는 삭힌 것이 제맛인디요..
    삭힌 것하고는 안친하신가바요 ㅎㅎ.

    꼬 끝에 짜르르르 흐르는 삭혀진 홍어 향 + 쏘주 = 끝내줌..
    (해장이 필요 없던데요. ㅎㅎ)

    사진 보면서 침만 꿀떡 삼키고 있다는 ㅠ...

  16. TISTORY 운영 2009.01.24 2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비바리 2009.01.26 1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와`~새해 선물이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운영자님 새해에도 더 맛있고
      건강한 요리로 찾아뵙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7. 꽃보다남자 2009.01.25 0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침도는 야밤입니다ㅠ.ㅜ
    홍어비빔국수 너무나 맛나게 보여요.
    홍어도 그렇고 요즘따라 회 종류가 좀 많이 비싸서...
    저희 할아버지가 회를 워낙 좋아하셔서
    가끔 집에 할머니 할아버지 오시면 큰아버지가 싱싱한 회 사오실때가 있어요 그때 한번
    아쉬운데로 요리해볼게요...^^

  18. 백마탄 초인™ 2009.01.25 1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땡기넹,,,;;;

  19. 꽃미남 2009.01.26 2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적마다 군침도는데.... 넘 맛 나겠어여^^
    퍼가도 됩니까???

  20. 스토리2 2009.01.29 2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21. 수민이의 하트펑펑 2012.05.26 1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홍어만큼은 쉽지 않은것같아요~
    가끔 한정식집에 가면 딱 먹기 적절한 홍어가 나오는데 그것도 많이는 못먹겠더라구요
    고향이 아랫쪽 분들은 정말 즐겨드시던데....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