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타래난이 늘 피는 그 자리로 찾아가 보았다
헌데.. 아무리 찾아도 타래난들이 보이지를 않는다.
꽃이 져버렸으면 그루터기라도 있어야 하거늘.
그마저도 보이지 않는다.
 어딘노..어딘노..어디로 이사갔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우 몇 송이 찾아서 촬영을 하고 저수지 둑가에 한참 않아서 하늘을 감사하다가
걸어서 나오는데 숲속에서 오목눈새가 지저귀는 소리가 들려 살금 살금 다가가보니
바로  코앞에서 유조가 귀엽게 두 마리나 놀고 있었다. 숨죽여 그 유조를 촬영하고 돌아서서 나오는데
이번에는 보도못한 "꽃매미"가 좌악 깔려있다." 옴마아`~이 무슨 곤충이고~~~"
그렇게 담아온 흥미로운 곤충은 바로 지구 온난화에 의 생긴 신종 해충임을 알았다.
그리고 꽈배기처럼 몸을 꼬며 올라가면서 피는 타래난초는 그 주변에는 더이상 없었다.
몇해전만 하여도 아주 큰 개체가 자라고 있었거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뿌리는 약간 굵고 짧으며 줄기는 곧게 선다. 뿌리에 달린 잎은 길이 5∼20cm, 나비 3∼10mm이고
주맥이 들어가며 밑부분이 짧은 잎집으로 된다. 줄기에 달린 잎은 길쭉하며 끝이 뾰족하다.
 꽃대는 줄기 하나가 곧게 서며 길이 5∼15cm이다. 꽃은 연한 붉은색 또는 흰색으로 피고
 나선 모양으로 꼬인 수상꽃차례에 한쪽 옆으로 달린다. 꽃받침조각은 길이 4∼6mm로서
점점 좁아진다. 꽃잎은 꽃받침보다 약간 짧으며 위꽃받침잎과 함께 투구 모양을 이룬다.
입술꽃잎은 타원형으로 꽃받침보다 길고 끝이 뒤로 젖혀지며 가장자리에 잔톱니가 난다.
흰색 꽃이 피는 것을 흰타래난초(for. albiflora)라고 한다. (네이버지식펌)

논둑이나 무덤가의 잔디밭에서 잘 자란다. 새끼줄처럼 생긴 긴 꽃아례에 옆으로 피는데
이 때문에 타래난초라 한다. 9월에 열매가 익는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사진&여행이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종이술사 2009.08.02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매미 빨간게 너무 많이 모여 있으면 징그럽더라구요 ㅠㅠ;;
    타래 난초 처음 들어 봤는데 참 이쁜 꽃인데요 !

  2. 소심한우주인 2009.08.02 2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곳에 오면...
    처음 보는 이쁜 식물들을 많이 보게 되서 좋아요...^^

  3. 새하양 2009.08.02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쁘네요. 휴식 잘 취하고 갑니다^^.

  4. leedam 2009.08.02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귀처럼 이쁘네요 ㅎㅎ

  5. 아련_ 2009.08.03 0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몸을 비틀면서 꽃을 피운다니, 재미있는 꽃이네요!
    지나가다가 예쁜 꽃에 이끌려 덧글달고갑니다 //

  6. 좋은사람들 2009.08.03 0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진짜 신기하고 이쁜 꽃이네요.!

    • 비바리 2009.08.04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몇 무더기 함께 있으면 정말 예쁜데
      제가 너무 늦어서 간건지
      그루터기가 안 보이는 것으로 보아 자연도태 되었는지
      .....별로 없었어요.

  7. mami5 2009.08.03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갸냘픈 타래난초 ..
    바리님 타래난초 담으러 가셨군요..
    다시보니 넘 이쁨니다..^^*

  8. pennpenn 2009.08.03 0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가냘프요~
    꼭 내음 같아요~
    사진 쥑입니다~

  9. 빛으로™ 2009.08.03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록과 어울어진 사진이 참 이쁘네요

  10. 바람노래 2009.08.04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래난초를 기억하고 다시 찾는다는 것은 참 어렵지 말입니다.
    그런 열정이라니 +_+
    윽, 전 오늘 필름 한롤을 현상했는데 카메라 수리가 제대로 안된 모양이어서...
    죄다 엉망입니다.ㅡ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