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도리사가 있는 구미 해평의 자그마한 금호연지에 작년에 수많은 보라색 송이들을 피워 올렸던
가시연이 올해는 하나도 없다는 소식입니다. 가시연꽃 촬영을 다시 할 수 있다는 마음으로
1년을 기다렸건만 이미 자리잡고 있는 홍연들이  번식하여   가시연이 있던 자리를 차지해 버린것이다.
가시연은 환경에 매우 예민하여 그해에 꽃이 피었다고 하나 내년을 기약할 수가 없는 희귀종이다.

더구나 그 못에 들어가 가시연이  잘 살도록 청소며 관리를 해오시던 분이 다른곳으로 이사를 가셔서 
연지 관리를 못했던 탓도 있지만 그 장소에서 연꽃축제는 하면서 어찌하여 이리 귀한 가시연 관리를
소홀히 하였는지 구미행정당국에  많이 실망스럽고 원망스럽다.
가시연의 전국 분포도를  봐도 참으로 귀하디 귀하거늘....

아래 사진들은 작년 금호연지에서 촬영한 가시연꽃들이다.
시간이 없어  촬영해 놓고도 소개하지 못하였는데 이참에 꺼내어 정리를 해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년에는 홍연이 저만큼 밖에 없었습니다.
헌데 올해는 가시연이 있던 자리를 홍연들이 가득 매워버렸다네요.

 가시연은 여러해살이인 홍련이나 백련 등과 달리 한해살이 식물로 잎이 올록볼록 주름져 있고,
잎 전체에 가시가 퍼져 있어 일반 연들과 다른 형태를 띠고 있습니다.
2~3m씩 자라는 다른 연과 달리 물 위로 10㎝ 정도밖에 자라지 않아 크기도 작고
자주색 꽃이 피어 독특한 모습을 지니고 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미시에 따르면 3만8천㎡에 이르는 금호연지는 2007년 처음 가시연꽃이 피어
하루에도 200~300명씩 찾을 정도로 주목을 받았고, 실제 저도 작년에 촬영하러 갔을때는
부산에서 사진동호인들과 가시연을 촬영하고저 전국에서 모여든 사진가들로 북적이는것을
보았습니다. 그리고 행정당국에서도 직원이 나와 지속적으로 순회를 하더군요.

   
   구미시는 2006년 그동안 방치됐던 금호연지를 준설하면서 저수지 안에 있던 가시연 씨앗이
수십년 만에 발아된 것으로 보고 있었고   2007년엔 250포기 정도의 가시연이 싹을 틔웠고
이 가운데 50포기 정도가 9월 중순부터 10월 초까지 꽃을 피워 연 애호가나  사진 동호인들의 발걸음이
이어졌었습니다. 2008년에도 홍련이 빠르게 번식하면서 금호연지의 가시연이 사라질 위기였으나
금호연지 지킴이로 알려진 박진승 씨와 연지를 가꿔 온 해평면이 홍련의 번식을 막아
가시연 수십 포기가 꽃을 피웠다.

   그러나 올해는 가시연이 거의 사라져 수포기만 남아 있고, 한창 꽃이 피어야 할 9월 초임에도
꽃을 전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명맥이 끊겼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년 9월 촬영 당시의 모습   --지나가는 사람들도 희귀연이 있다고 차를 세워 구경하다
가는 모습들이 보였는데...허나 올해는 사람의 그림자도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시연이 없는 금호연지...
이제는 평범한 홍연만이 무성한채 쓸쓸하기만 합니다.
구미시에서는 희귀종 가시연의 멸종에 대해 어떠한 변명을 해도 관리소홀 책임이라는
원망의 소리는 피할 수 없으리라고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희귀 멸종위기식물 가시연**

가시연은 산림청이 지정한 희귀 및 멸종위기식물 217종 가운데 보존우선순위 1순위에 해당되는
 매우 희귀한  종이며 환경부에서 지정한 특정야생동식물로도 포함되어 법적인 보호를 받고 있는
종이기도 하다. 작년의 해평 금호연지에서는 뾰족뾰족한 숭숭한 가시투성이인 연꽃은 무지막지한
사람의 손길을  거부하는듯  살벌한 자세로  무장하여  잎을 찢고 예쁜 자태로 고개를 쳐든채 탐스런
 봉오리를 터트리고  있었다. 아름다움 뒤에 감춰진 온갖 자연의 이치는 세상이 그저 그렇게 만만치
않음을 새삼 느끼게 해준다. 아`~ 이제 이 아름다운 가시연꽃을 어디가서 만날꼬`~~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사진&여행이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돈쥬찌 2009.09.05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신기하네요 ㅋ

    좋은포스팅 잘보구 갑니다. ^^ 즐거운주말되세요 ㅋ

  2. Sun'A 2009.09.05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이뻐라~~*.*
    작년에 촬영했군요~
    너무 귀한 가시연...
    덕분에 잘 봤습니다..
    감사해요..
    주말 잘 보내시구요..^^

    앗~오늘은 데이트??ㅋㅋ
    재밌게 보내세요..~.~

  3. leedam 2009.09.05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캬캬~~~!!!!! 가시연 너무 예쁘요~~ㅎㅎ 예쁜많큼 앙칼진 모습입니다 ^^

  4. 홍E 2009.09.05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이런것은 처음보네요. 예쁘기도 하고 무섭기 생기기도하고, 완전히 사라진건가요?? ;;; 앞으로도 꾸준히 볼수 있음 좋을텐데...

  5. 정암 2009.09.05 1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시연 서식지는 보호구역으로 보전되는것으로 알고 있는데 아쉽네요..

  6. 빛으로™ 2009.09.05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올해 우포에도 없다고 하지예?
    큰일이네요
    대구 은근에 촬영 장소가 그래도 몇군데 있다고 하던데 함 알아 봐야겠심다
    잘 보고 갑니데이 귀한 작품이라예

  7. 『토토』 2009.09.05 1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부여 궁남지에서 이 가시연 본 기억이 납니다.
    꽃말고 입이 무척 징그럽게 여겨졌지요^^

  8. 자유인 2009.09.05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사진 구경 잘하고 갑니다. 바바리님...ㅎㅎ

  9. pennpenn 2009.09.05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거 500mm로 댕긴거유~
    기통 차 부러요~

  10. veronica 2009.09.05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쁜 연꽃에 가시까지.....
    매력적 이네요.
    희귀종이 되었단 말인가요?
    환경 보호에 대한 이해와 실천이
    시급 하군요.
    안타까워라....

  11. mami5 2009.09.05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유~넘 아쉬워요..

    작년엔 정말 넘 이뻐 신나했는데..
    기다리고 기다린 가시연인디..ㅠ

  12. 라오니스 2009.09.06 0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년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요?
    곱디고운 가시연이 사라졌다는 것이 정말 안타깝습니다..
    어딘가에서 잠시 숨어있을 것이란 희망을 가져봅니다...^^

  13. 非狼 2009.09.06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종이 있다는 것도 모르긴 했습니다만;;
    없어졌다니 참 안타깝네요.
    글 잘 보고 갑니다.

  14. 검도쉐프 2009.09.06 1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한 가시연.. 사진으로나마 잘 보고 갑니다.
    이런 것들은 잘 보존해야 할텐데~

  15. 경빈마마 2009.09.06 2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정말 신기한 꽃이네요.
    저는 처음봅니다.
    뭔가 사연이 많을 듯한 꽃이여요~^^

  16. kangdante 2009.09.07 0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닌게 아니라
    점점 자연생태가 파괴되고 있는 현실이 걱정입니다..
    에휴!~

  17. 해피아름드리 2009.09.07 1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보니..
    실제로 한번도 못 본 듯하네요
    동박새 잘 만나고 오세요^^*

  18. 낭만인생 2009.09.08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존 되어야 할 텐데...

  19. 농사꾼 조선낫 2009.09.12 0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시연은 1년생이라서 그런지 감쪽같이 사라졌다가 갑자기 수면을 뒤덮기도 하고..
    엉뚱한 곳에서 번성하기도 하고 또 감쪽같이 사라지고 그러더군요.

  20. 바카 2014.10.02 1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히 담아가요^,~
    넘 아름다워 그림으로 그리고 싶은데
    님 사진 참고해도 될까요?
    완성되면 함 보여드릴게요~
    아 물론 결과물이 봐줄만하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