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장아찌의 오랜 역사만큼이나 그 재료도 무궁무진하고비법도 다양합니다.
항산화성분이 탁월한 토마토로 장아찌를 만들어봤어요.

옛날 조상들은 거의 소금물만 사용했다는 점..
그러다가 된장에 박아두거나. 고추장에 버무려 두는 방법이 등장했고
이어서 다양한 향신재료들을 넣고 끓인 간장물을 투입하는 방법으로 또 변화를 거듭합니다.

시골에 가보면 아직도 어르신들은 소금물이나 된장을 이용한 장아찌들이 눈에 띄게 많은데요
어쩌면 가장 오래 두고 먹을 수 있고 질리지 않는 그 맛을 느낄 수가 있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하게 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서양식 피클이 들어오면서 현대인들은 입맛이 하루가 다르게 변화를 추구합니다.
그러다 보니 요즘은 새콤달콤한 피클식 장아찌가 유행이라고 할 수 있어요.
그래서 저는 절충식을 사용해봤습니다.

토마토는 익지 않은  단단한  파란토마토를 사용합니다.
직접 재배를 하였다면 막물 자투리 토마토들을 이용하면 참 좋겠어요
저는 그렇지 못하여 어렵사리 지인을 통해 파란토마토를 구할 수가 있었습니다.
                         토마토의 양은 형편껏 알아서 하시면 됩니다..보통 장아찌 담그듯이 간장, 식초, 설탕, 물
같은 비율로 섞어 끓여 붓는 방법도 있겠고. 소금물을 부어 담그는 방법도 있겠구요
식구들 입맛에 맞게  이런방법 저런 방법으로 몇개씩 나눠 담아보는것도 좋으이란 생각입니다.

파란토마토10개, 물 10컵, 소금1컵, 레몬1개, 산초열매, 백포도주..기타.....

꼭지를 잘 떼어내어 자르지 않은상태에서 간장소금물을 만들어 끓인다음
뜨거운채로 부어줬어요. 식초를 사용하지 않는대신에 이번에는 레몬을 사용해봅니다.
설탕도 전혀 넣지 않았어요. 대신 백포도주를 사용해봤구요.

흔히 말하는 동량비법으로 담아보니 신맛과 단맛에 약한 저의 입맛에는 맞지 않아
달리 담아보기로 하였는데 역시 이 방법이 저에게는 딱이었습니다.



뜨거운 간장소금물을 부어줍니다.
식초 대신 레몬 1개를 썰어 넣어줬어요.
그리고 특별한 맛을 위하여 산초열매를 사용해 봅니다.
아 `~너무 다 알려드리는건 아닌가 싶어요.
ㅎㅎ
하나만 실험삼아 잘랐어요. 통으로 담는것과 맛과 상태를 비교해 보려구요


3일간격으로 다시 끓여 식혀붓기를 반복합니다.



지난번에 담근 참외장아찌도 잘 먹고 있어요
다른 장아찌 방법 궁금하시다구요? 그럼 아래글을 클릭클릭~~

 참외장아찌 --http://vibary.tistory.com/730
사계절장아찌--http://vibary.tistory.com/724
사과장아찌-- http://vibary.tistory.com/708



어느정도 시일이 지나 하나 꺼내어 잘라봤습니다.
전혀 무르지 않고 사각사각하네요. 색깔도 정말 예쁘죠?
가을에는 채소나 과일들이 쏟아져나옵니다. 이럴때 다양한 재료들을 구해서
김치는 물론 장아찌에 한번 도전해 보세요.
큰 비용도 들지 않을뿐더러 식탁이 풍성해지고 식사시간이 즐거워집니다.

****

비바리는 토속 음식 사랑해요.
특히 할머니 어머니들의 지혜로운 음식비법들을  존경합니다.
제 요리가 유익하셨다면 아래의 손가락 모양 꾸욱 눌러주세요.
댓글도 환영합니다. 고맙습니다.사랑합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웰빙생활요리 & 먹는이야기 ]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9.07 1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leedam 2009.09.07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유익해서 두번을 눌렀더니 한번만 하래요 ^^ 오늘은 오데로 출사를 가시져? ㅎㅎ
    토마토장아치 쨩~~~입니다요 ^^

  3. Sun'A 2009.09.07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토마토장아찌가~^^
    오늘 쉬는날인데 또 데이트 가시는 날이네~ㅋㅋ
    잘 다녀오세요~~
    좋은날 되시구요^^

  4. 라오니스 2009.09.07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번에 제 블로그에 오셔서 말씀하신 토마토장아찌이군요...
    만드는 방법중에 산초열매를 넣는것이 독특합니다..
    왜 넣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토마토 농사짓는 외삼촌에게 알려드려야겠습니다...ㅎㅎ

  5. 폭풍빛 2009.09.07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마토로 장아찌라니~ 신기하네요 ㅎㅎ
    한번 맛 보고 싶다~

  6. 자유인 2009.09.07 1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바리님 가족들은 좋으시겠어요~

    실전과 이론이 좀 다르긴 하지만...

    오늘도 잘 먹고 갑니다.^^

  7. 작은소망™ 2009.09.07 1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구야 ㅠㅠ
    너무 배가 고픈데 맛있어 보입니다. !!
    저도 한입만.. 어캐좀. ^^
    오늘 한끼도 못묵었더니 어지럽기까지 합니다. ㅋㅋ

  8. SAGESSE 2009.09.07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사각사각 소리가 들리는 듯 합니다.
    비바리님 덕분에 냠냠하고 갑니다.

  9. pennpenn 2009.09.07 15: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마토로 장아찌를~~
    앞으로는 산에 있는 잡초와 나무로도
    반찬을 만들겠습니다.
    ㅋ ㅋ ㅋ

  10. 빛으로™ 2009.09.07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메 보는것 만으로도 달콤함이 ㅎㅎㅎ

  11. mami5 2009.09.07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깔이 이쁘게 변했네요..^^
    맛은 어떻지 무지 궁금해집답니다..^^*
    달달 짭조름 할지..^^*

  12. veronica 2009.09.07 2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마토는 남성들에게 좋은 음식도 된다네요.^^
    산초 넣는것은 저도 알고 있었는데.....
    토마토를 굽거나 끓이거나 말려서 무우 말랭이처럼 저장 음식을 한다거나.....
    많은 식재료들이 스타가 되고 싶어 하고 있는데.....
    발굴해 내는것은 인간이죠.
    비바리님 같은....ㅎㅎㅎ

  13. 검도쉐프 2009.09.08 0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보는 것만으로도 입맛이 살아나는 듯 합니다. ^^

  14. 자 운 영 2009.09.08 0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바리님 전 이거 보는 순간 그린 후라이드 토마토 였던가 그 영화가 화악 떠오르네요 동숭로에서 친구랑 그 영화보구
    요케 생긴 그린 토마토로 튀김도 해먹고 실습했던 아주 궁금중 애간장 녹이면서 만들어먹던 그 시간이 퍼뜩 스쳐 지나 가네요 ㅎ
    역시 음식의 변신은 무죄에욤^^

  15. 왕비 2009.09.08 0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방울 토마토 초절임을 해 보앗는데 맛이 좋더군요..
    토마토도 맛이 좋겟어요..
    2박3일 작은아버지 돌아가셔서 시골 다녀왔어요..
    오늘도 좋은하루 보내세요

  16. 해나스 2009.09.08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입에 군침이 가득 고이네요.
    보는 것 만으로 입맛 다시게 하시는 재주 최고십니다.
    장아찌가 그립고나~~ㅎ

  17. 세미예 2009.09.08 0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마토 장아찌 잘먹고 갑니다. 이번 한주 힘내서 달려갑니다.

  18. 백마탄 초인™ 2009.09.09 0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리님, 한입만~~!!
    아~~~~~~~

  19. 무랑루주 2009.09.21 1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마토로도 장아찌를 만들수 있군요.
    요리의 세계는 무궁무진 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