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구수목원에 예전부터 콩새가 보이긴 하였으나 자세히 촬영하지는 못했었어요.
어제는 직장 쉬는날이라 아주 잠시 바람이나 쐬자 싶어 들렸는데
콩새가 높은 나무위에 앉아 있다가  내려와서 바위에 고인 물을 마시는 장면을 촬영하게 되었습니다.
콩새는 사진에서 보시는것처럼 눈이 아주 부리부리하고 부리가 뭉특하면서도 날카롭습니다.

참새목(─目 Passeriformes) 되새과(─科 Fringillidae)에 속하는 소형 겨울새.
몸길이는 18㎝ 정도이며, 부리가 육중하고 목이 굵다. 꼬리 끝이 흰색인 것이 특징이다. 몸깃은 분홍색을 띤
갈색이며 날개는 청흑색, 윗목은 회색이다. 부리는 봄에는 금속청색, 겨울에는 청백색을 띠며
부리 기부에는 약간의 검은색 부분이 있다. '찌찡 찌찡'하고 금속성의 예리한 소리를 내며 운다.
임지(林地) 또는 나무가 있는 정원에 서식한다. 관목의 나뭇가지 위에 마른풀·줄기·덩굴 등으로
 접시 모양의 둥지를 틀며 내부에 뿌리, 식물성 섬유 등을 깐다.
 엷은 청록색에 회색과 갈색 반점이 있는 알을 3~7개 낳는다. 영국에서 한국을 거쳐 일본에 이르는
구대륙 북반구에서 번식한다. 북부지역의 번식 집단은 지중해 지역, 인도 서북부와
아시아 동부에서 겨울을 나며, 남부의 번식집단은 정주한다.
한국 전역에 도래하여 겨울을 나는 흔한 겨울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쪽에 잔가지가 있어서 방해가 되지만 어쩔 수 없었답니다.
이런 모습이라도 ~~~ㅎ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날은 수목원에 도착하자마자 콩새가 보이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사진의 새는 조금 어려보이지 않나요?
콩새에 대한 자료가 드문지라 유조라고 말씀드리기가 어렵네요
아시는분은 사진 보시고 설명을 덧붙여 주세요`~
까막득히 높은 나무 꼭대기에 앉아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새 서너마리가 가까이에서 재롱을 떨길래 촬영하고 있는데 갑자기
콩새가 나타나 물을 마시려 하더군요..
바위에 작은 구멍이 있는곳에 물이 고여 있었나 봅니다.
콩새는 주변을 살피더니 바위위에 내려와 앉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 가까이 다가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콩새가 물을 마십니다`~
오매매`~~~이런 장면 만나면 신바람 납니다~~

아싸`~하면서 콧노래를 부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깃털이 아주 화려한 것으로 보아 수컷이라 추정해 봅니다~~
맞나요?
물 한 모금 마시고 하늘 한번 쳐다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콩새가 물 마시는 모습~~ 시원하게 감상하세요`~~

그냥 앉아 있는 모습 보기도 힘든데 이렇게 오늘은 물까지 마셔주네요
이 복 저 복 없어도 조복은 있는편~~~~~ㅋㅋㅋㅋㅋㅋ

헌데 요즘 낮길이가 엄청 짧습니다.더구나 수목원은 더 그렇습니다.앞뒤로 산이 있어놔서
해뜨는 시각은 늦고  해지는 시간은 더욱 빠릅니다.
5시가 넘으니 주변이 벌써 어둑어둑하드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반영샷~~

사용자 삽입 이미지

12월의 첫날입니다. 연초에 세웠던 계획들 점검 다시 한번 해보시고
웃음 가득한 날들이시길요`~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09.12.01 1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유 레 카 2009.12.01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새라서 그런가요? 부리가 딱딱한 콩을 쪼으기엔 좋아 보이네요~~ ㅋㅋ~

    마지막 반영삿의 동심원도 마음 쏠리게 만드는 사진이네요 ^^

  4. mami5 2009.12.01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새는 다른새 보담 더 귀엽습니다..
    주댕이가 아주 뭉특한게 튼튼해 보여..^^

    넘 이쁘게 잘 담으셨어요.
    부럽당~~^^
    어제 넘 재미있었지요..ㅋㅋㅋ

  5. 부지깽이 2009.12.01 1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근사한 사진이라고 생각합니다.
    비바리님, 정말 멋지십니다용. ^^

    쌀쌀한 날씨에 감기 조심하시고, 올해 마지막 달 잘 보내시길 바래요.~~

  6. MPnote 2009.12.01 1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가 참으로 귀엽네요. ^^
    사진도 인상적이구요.^^
    잘 구경하다가 갑니다..
    담에 또 올꼐용~ㅎ

  7. 옥이 2009.12.01 12: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박사님....완전히 새박사님이시라니까요...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8. 해피아름드리 2009.12.01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상적입니다..^^* ㅎㅎ
    황홀합니다...

  9. 달려라꼴찌 2009.12.01 14: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너무 이쁘게 생겼다...
    새들은 참 이쁘고 귀여운 것 같습니다. 비바리님이 새들을 좋아하는 이유를 알 것도 같은 ^^

  10. 아미누리 2009.12.01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가.. 육중하군요~! ㅎㅎㅋㅋ
    몸 크기에 비해 굵기가 굵은것 같습니다 ㅎㅎ

    마지막 사진.. 멋지군요!

    <참고>
    아미누리에서 블록버스터급 상품이 걸린
    이벤트를 진행중입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려요 ^^
    확인:좌측하단, 행복하軍 -> 이벤트

  11. 원 디 2009.12.01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멋쟁이 녀석인걸요? 음흐 :)

  12. 꼬마낙타 2009.12.01 1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을 주로 먹어서 콩새인가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13. yunice 2009.12.01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작가신요? 살아 움직이는 느낌입니다.

  14. 왕비 2009.12.01 18: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 마시는 모습까지 넘 멋집니다...
    고생많으셧어요..새사진 찍기도 힘든데..잘 보고갑니다..

  15. 여행사진가 김기환 2009.12.01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물 마시는 장면은...
    쉽게 잡기 힘들었을텐데...
    참 예뻐요.. 귀한 사진입니다.

    • 비바리 2009.12.01 2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이렇게 콩새를 만나게 되리라곤 전혀
      생각치 못하였습니다.

      붉은머리오목눈이와..그리고. 박새가 하도 많아서
      그녀석들 담는다고 정신없었거든요..

  16. 크리스탈~ 2009.12.01 2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남에도 콩새가 있기는 한데 워낙 먼거리라서 잡기 힘들어요.
    망원을 잘 들고 다니는 편도 아니고요....

    정말 멋진 샷입니다.

  17. leedam 2009.12.01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콩새가 제 맘을 흔드네요 ㅎㅎ 전 아직 못보았어요 ^^

    • 비바리 2009.12.02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투리님도 콩새 보신다고 수목원 지난주에
      들리셨는데 보셨는가 모르겠어요..
      아마..이담님께서도 조복이 많으신 분이신데
      오시마 볼 수 있지 않을랑가요?
      ㅎㅎㅎ

  18. 모피우스 2009.12.02 0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사진으로 깔끔한 마무리를 하셨습니다.^^*

    콩새... 말그대로 참 귀엽고 장난끼가 다분한 녀석처럼 느껴집니다.

  19. 구태모[John-K] 2009.12.02 09: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수목원에 좋은 풍경이 많네요. 못가본지 오래된것 같습니다. 나무위에 앉아있을때는 마치 장식품같습니다.
    아침부터 싱그러운 풍경 선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 spk 2009.12.04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새가 콩 만한줄 알았는데, 아니었네요.ㅋㅋ
    두툼한 입술이 무척 매력적인게...
    암튼 복도 많으십니다.^^

  21. markjuhn 2011.03.06 14: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수록 빠지더니 이제 비바리 사진갤러리가 있더는 것을 보고 단슴에 정기 구독자가 되어 예전 포스트를 거슬러 올라가며 재미를 보고있습니다.
    새를 캡춰한 순간 포착이나 사진으로써의 예술적이고 다큐적인 사진이 너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