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논병아리의 사냥 실력은 얼마나 될까요?
오후 햇살이 차가운 가운데 강가에서 재미있는 현장이 포착되었습니다.
미꾸라지와 물고기를 잡아먹는 논병아리의 생생한 모습을 보여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고기를 잡기 위해 물속으로 잠수하는 논병아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앗~~미꾸라지네요..
드디어 성공~~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행여 놓칠세라  단디 입에 물고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땡그란 눈동자 좀 보세요.
논병아리가 제법 한 카리스마를 뿜어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하~~~이번엔 모래무지인가요? 저는 민물고기 이름을 잘 모르겠드라구요.
역시 이들도 동료가 먹이를 사냥하면 뺏으려 덤비고
뺏기지 않으려 튀고 ..재미있기도 하지만 생존경쟁이 치열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가는 호호 춥지만 사진쟁이들은 이렇게 멋진 모델이 나타나면 추위도 잊고  신이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뺏기지 않으려면 튀는것이 상책~~다다다`~~

한국에는  논병아리 외에도, 큰논병아리,검은목논병아리 , 뿔논병아리 등이 있어요.
논병아리는 여못이나, 호수, 비교적 조용한 냇가에서 서식을 합니다.
잠수하여 작은 물고기나.물속의 작은 생물,소향의 수초 등을 먹고 살며,
자기 몸 아래의 비단 모양의 털을 뽑아 먹는 습관이있는데.
먹은 털은 소화되지 않은 먹이를 토해내는데 도움이 된다하네요.
새끼들은 2~~3개월간 양육되어야 독립하여 먹이를 잡는 훈련을 하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사진&여행이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루비™ 2010.01.02 1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일등에욧~!
    평소에 제대로 쳐다보지도 않던 이런 새들을
    한해동안 비바리님 덕에 너무나 잘 보았습니다.
    2010년에는 또 어떤 멋진 사진을 보여주실지 너무나 궁금...

    • 비바리 2010.01.02 1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사진에 취미 가지고 시작하였는데
      처음에야 누구나 그렇듯 꽃사진으로 시작하였지만
      별 흥미를 못느꼈다가 조류쪽에 관심을 두면서
      스스로 공부를 엄청 하게 된 셈이죠..

  2. 유 레 카 2010.01.02 1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아리 치고는 대단한 포식력이군요 ㅋㅋ

  3. 달려라꼴찌 2010.01.02 1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논병아리가...나중에 닭이 되는 그 병아리는 아니겠죠? ^^;;;

  4. Phoebe Chung 2010.01.02 14: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민수씨가 보고 기죽고갈 카리스마네요.ㅎㅎㅎ
    저도 새좀 찍어보자고 아파트 단지 참새 찍다 열받아서 다 쫓아버렸어요.ㅋㅋㅋ
    어찌나 바리작 거리고 움직이는지....
    새 찍는건 보통일이 아니란걸 깨닫고, 찾아다니는건 절대로 못할것 같아요.ㅎㅎㅎ
    그냥 여기와서 편안히 볼랍니다.하하하하....
    나중에 dslr사면 새 시장 가서 우리 안에 들어있는 새나 찍어서 올리겠습니다.^^ 구경 오세요.ㅎㅎㅎㅎ

  5. pennpenn 2010.01.02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꾸라지도 무척 재빠른데
    병아리 종류에게 전혀 힘을 못 쓰는 군요~
    주말 잘 보내세요~

  6. 김윤희 2010.01.02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예쁘네요. 미꾸라지 잡아먹는 논병아리들 최고네요^^
    논병아리의 날쌤을 좀 배워야 겠습니다.

  7. leedam 2010.01.02 2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흑~!!! 논병이는 제 마스코트인디요 ㅎㅎ
    요로코롬 잘 담으시면 저 삐짐니데이 ㅋㅋ

  8. 이야기손 2010.01.02 2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이렇게 좋은 사진으로 반가움을 주시네요.
    정말 잘 찍으셨어요.
    잘 보고 갑니다.

  9. mami5 2010.01.02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노병아리 언제 보나~~^^
    담엔 저두 델꼬 가요..^^

  10. 머 걍 2010.01.02 2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제가 민물낚시를 좋아하다보니
    저수지에서 자주 보는 녀석이 보이길래 잠시 들렀다갑니다.

  11. 꼬기뉨 2010.01.03 0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완전 잘 담으셨네요~ 사냥술도 훌룡하지만
    담아낸 실력도..ㄷㄷㄷ

  12. Zorro 2010.01.03 08: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그놈 솜씨 좋은데요?^^
    비바리님도 대단하구요~

  13. 2010.01.03 0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여행사진가 김기환 2010.01.03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비바리님...
    너무 멋지게 담으셨는데요.
    저런 순간을 담으시려면 끊임없이 관찰하고 기다려야 하는데...
    대단하세요.

  15. 원 디 2010.01.03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녀석들도 최선을 다해 음식을 구하는군요 +_+ !
    저희도 아자 - ! 해야겠습니다 하핫 -

  16. 레몬박기자 2010.01.03 2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솜씨도 대단하십니다. 이렇게 먹이를 잡아내는 장면 잡기가 쉽지 않은데 .. 넘 부럽습니다.

  17. spk 2010.01.05 2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곳에 들릴 때마다 동물들의 생생한 삶의 현장을 목격하게 되는데,
    이번도 예외는 아니네요.
    저 녀석과 말이 통한다면 물고기를 잡는 노하우부터 먼저 물어보고 싶습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