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은 대구 동구 팔공산 가는 길 쪽에 있는 우리나라 고분군으로서는 가장 먼저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 262호로 지정된 대단위 고분군이다. 불로동 일대 야산에서 세월에 묻혀 있는 211기의 고분을
 만난다는 설레임이 무척이나  흥분 되었다. 이 고분군은 불로동과 입석동 그릉에 분포하고 있으며
 1938년 11월 입석동 고분 2기를 조사해 "해안면고분"으로 불려졌고 그 뒤 1963년 두차례에 걸쳐
 경북대학교 박물관에서 불로동고분 2기를 조사한뒤 입석동고분군을 포함해
 "대구 불로동고분군"이라 알려지게 되었다.
현재도 발굴 조사가 진행중이며 이곳에서 출토된 말그림이 새겨진 뚜껑등의 토기류와 재갈, 마구류,
철촉, 생선뼈 등은 5~6세기경 삼국시대에 조성된 것으로 이 지역 토착 지배 세력의 분묘로 추정된다.
고분이라 함은 역사적으로 오래된 무덤을 말하는데 일반적 의미로는 선사시대로 부터 근세까지의
무덤을 두루 포함하지만 고고학적으로는 지상에 흙이나 돌로 높은 봉문을 쌓은 삼국시대와
통일신라시대의 큰 무덤을 주로 가리키는 말이다.
주차장에 차를 주차시키고 카메라 가방을 짊어지고 출입구를 찾아  천천히 오르기 시작하였다.
그런데 첫 방문이기도 한  기대감에 한껏 부푼 그 행복을 만끽하기도 전부터 볼성 사나운
쓰레기들과 마주치게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들어가자 마자 마주치게 된 물웅덩이 안의 버려진 버팀목과 쓰레기 들이다.
              콜라병과 요구르트병도 보인다. 빛이 바랜 정도로 보아 오랜세월 방치된게 틀림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간 지점에 오르니 이번에는 봉분 허리 부분에 스폰지 매트가 덮여져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사진 왼쪽에 보면 희끗희끗하게 떠돌아 다니는 종이류가 또 보인다..
                  오르다 말고 왼편 아래로 내려가 보기로 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까이 가보니 분명 앉아서 쉬었던 종이박스 뜯은 두꺼운 종이류 들이다.
            이곳은 양지바른 곳이라 누군가가 함께 올라와서  앉았다 나간 흔적들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길을  오른쪽으로 돌렸더니 이번에는 오래된 막거리병이 보인다.
그러면 한동안 이곳에 관리는 안한다는 이야기인가?
막걸리병 상표가  색이 벗겨져 희미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름드리 나무에 이번에는 운동기구를 매달았던 굵은 고무줄과 끈들이 주렁주렁 늘어져 있다
일부는 잘라져 있고 낡아서 쓸수는 없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구 불로동고분군 전경 )

모처럼 찾은 귀한 문화재 현장에서의 하루를  눈에 보이는 쓰레기들로 허비하기엔 안되겠다 싶어서
다시 위로 올라가 보기로 하였다. 이 일대는 여름에는 노오란 금계국이 피어 장관을 이룬다.
시간을 거꾸로 돌린듯한 느낌을 주는 고분들이 나지막한 산등선에 누워 오랜 세월 이 지방을 호령하던
세력의 화려했던 그 시절을 보여주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울지나 봄의 길목에서 나직한 고분들은 푸르름으로 다시 새단장 할 채비를 하고 있었고
하늘은 더할 나위없이 푸르고 맑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턱에 세워진 고분군 안내표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변환경이 마치 쓰레기수집장 같았다)
중간지점 너머까지 갔다가 주차장을 향해 내려오는데 또 다시 보기 안좋은 환경과 마주쳤다.
아니 이곳은 쓰레기 하치장?
사람이 분명 사는것 같았다. 자전거도 보이고 할머니 몇 분도 보인다. 아무리 거주하는 분들이라
하지만 주변을 깨끗하게 하여야 할 최소한의 양심과  행정적 지도가 있어야 한다는 생각이 강했다.
역사적 가치가 귀한 문화재 바로 옆에 이런 환경을 그냥 방치하다니  이건 너무 심하지 않은가.
 주자장에 내려와서  차안에 카메라 가방을 넣어두고 관광안내부스로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분군 곳곳에 쓰레기와  빈병들이 많드라고 설명을 하고  여기는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고
여쭤 보았다.겨울엔 추워서 방문객도 적고 관리를 안했는데 날이 풀리는 4월부터는 공공근로자들이
와서 쓰레기도 줍고 관리를 한다는 것이다.

그럼 공공근로자들은 겨울에는 활동을 안하는지 그러면 다른 대안책은 없는지
눈도 안오는  대구에서 추우면 얼마나 추우랴 싶은 생각마저도 들었다.
적어도 한달에 한번 이라도 문화재관리 차원에서의 쓰레기 수거는 행해져야 하지 않을까 .
고분군으로서는 최초의 국가지정문화재라 하면서 행정적 차원에서의 관리방침이라든지 제정적
지원이 이토록 미약하다는 말인가.
공공근로자들에 대해 아는게 없어서 시청에 근무하는 동생에게 물어보니 예산이 없으면 공공근로
사업을 할 수 없기도 한다고 한다. 대신  날이 풀리면 꽃길조성 이라든지 행정지원 쪽에도
 파견 된다는 설명이다. 눈에 보이는 꽃길 조성이 먼저란 말인지 이해가 안갔다.

문화재와 아주 근접한 곳에 마지막 사진처럼 쓰레기 집하장 같은 저런 환경을
방치하는건  어떻게 이해를 하여야 할까?
그리고 한가지 더 아쉬운점은 고분군에서 출토된 유물전시관이 이곳에 함께 없어서 매우  아쉬웠다.
그 유물을 보려면 경북대박물관으로 가야 한단다.이런점도 아쉽다고 했더니 안그래도 이곳에
유물전시관을 세운다는 계획을 하고 있다는 설명을 들을 수 있어서 이 점은 안심하고 나왔다.
이곳은 봄이 되면 유치원생들에서 초 중고생에 이르기까지 많은 학생들이 견학겸 소풍을 나오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그리고 이곳을 찾는 일반 관광객들도 무척 많다.
방문객들 스스로  버리지 않는 것이  최우선일 테지만,
푸르름으로 뒤덮이고 온갖 야생화들이 지천에 피어나는 계절에 다시 찾으면  주변정리도
깔끔하게 잘 되어 있고 쓰레기가 없는 쾌적한 곳으로 거듭나 있기를 바란다.


Posted by 비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kenpa 2008.03.13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로동 고분군..
    10년 전 처음 갔었을땐, 조용하고 너무 좋았었는데,
    이젠..

    쓰레기만 보셨나봐요~!
    대충(?) 찾아 보시면 여기저기 사방에 개x들이 널려있어서
    완전 지뢰밭이죠..^^

    잘보고 갑니다.

  3. 김천령 2008.03.13 1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안타까운 일이네요.
    좋은 지적 잘 보고 갑니다.

    • 비바리 2008.03.13 1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구는 비가 올듯한 날씨인데
      천령님 계신곳은요?
      후덥지근한 저녁이네요
      좋은 시간 되십시오.

      참 안타까운 현장이었습니다.
      버리지 않으면 참 좋을텐데..

  4. 이그림 2008.03.13 15: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분만 보면 아늑하고 멋진데..
    교육의 부재야. 이런거 고발해봐.

  5. sogang 2008.03.13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 아무데나 버리는 사람들이 있다니...
    오죽했으면 비바리님이 이런걸 다 찍었겠어요.
    한심하고 답답하네요.
    좋은 지적하셨습니다.ㅉㅉ..

  6. 여행스케치 2008.03.13 1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호하고 보존해야 할 가치있는 것들이, 이렇게 쓰레기 때문에 몸살을 앓는다고 생각하니 화가 납니다.
    무슨 캠페인을 벌이던지 해야지 원...ㅜㅜ

    참, 사진 속의 비바리님 뒷모습이 너무 예쁩니다.^^
    즐감했어요ㅎㅎㅎ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비바리 2008.03.14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무지 화가 납디다
      처음 방문인데 말이죠.
      다음에 갔을때는 말끔한 환경이길 기대해 봅니다.

      사진은 벚꽃 핀 작년에 경주입니다.
      ㅎㅎ
      감사~~

  7. zzip 2008.03.13 1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랫동안 방치된게 참 안타깝네요..

  8. dream 2008.03.13 1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를 잘 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합니다 조금만 관심을 가져 주면 될텐데요..
    문화채청 직원들은 국민의 혈세를 받아서 급여 받으면서 뭘 하는지 모르겠어요...

  9. pennpenn 2008.03.13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만 신경을 쓰면 해결될 문제인데
    그냥 방치하는 게 한심스러워요.

    카메라 가방 같은 것을 차내에 두고 다니시면
    안되유~~

  10. 시커먼풍선 2008.03.14 00: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좋은 문화재 고분에....
    쓰레기로 몸살을 앓는군요...
    안타까운 장면입니다..

  11. 유머조아 2008.03.14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이토록 관리가 안되는 것인지.
    행정관청은 그 많은 예산을 도대체 어디에 쓰시는 건지~

  12. 김공희 2008.03.17 1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장 큰 근본원인은 무어라 생각하는가??
    부모 자신의 행동이며 자녀교육의 헐거움 또한 공교육적 문화가치의 손실이다.
    또한 성적순의 문벌과 학벌,돈,권력의 박자 맞임이 성공의 길리라 생각하는데서 오는
    사회적 허탈상태이다.
    근본적인 치료는 무어라 생각하는가??
    고칠수 있다.하지만 행동이 없다.그냥 이대로 살려나...

  13. TISTORY 2008.03.17 12: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로 문의를 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4. 레오 2008.03.17 1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정기관을 탓하기 전에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들의 공공의식을 먼저 생각해야 한다고 봅니다.
    아무생각 없이 아무곳이나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아요.. 다들 조금씩 반성을 해야 할 듯.

  15. 매너 2008.03.17 1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저런거 보면 왠지 기분이 안좋던데 ㅋㅋ

    왜저런데 버리는지 모르겠어여 ㅋㅋ

  16. 저기저두가봄ㅜ.ㅜ 2008.03.17 16: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 형이랑 가봐는데요.. 쓰레기가 상당히 많이 보이데요..;; 예전에 갔을때랑..참..비교가 되던;; 에휴;;;

  17. 에휴 2008.03.17 18: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무원들 저런일이나 시키지

  18. (-_-) 2008.03.17 2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만 찍지말고 쓰레기 하나라도 줏어오셨으면...(-_-)

  19. 우웩.. 2008.03.17 2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발..이러지들 맙시다...쓰레기를 왜..저리...우리 어렸을때 쓰던 말처럼..양심에 털났어..ㅠㅠ

  20. hg042109 2008.03.18 0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참무섭네요..........
    우리나라 유적지인데...... 어째 쓰래기주워가는 사람이 한명도없는지.
    거참 세상 참 무섭습니다..

  21. 멍군 2008.03.18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점점,,,우리나라 가 쓰레기장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특히나 학생들이 길에다가 함부로 종이컵 이나 음료수병 버리고,, 어른들은 운전하며 담배 꽁초 불도 안끄고 창밖으로 던지고... 하천변 에는 산업 쓰레기를 몰래 버려놓고... 아무래도 후진국 으로 달리는 느낌 이죠...